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1-05-11 11:02 (화)

본문영역

[왕필명의 사자구] 老蚌生珠 = 늙어서 자식을 낳다.
상태바
[왕필명의 사자구] 老蚌生珠 = 늙어서 자식을 낳다.
  • 왕필명 칼럼니스트
  • 승인 2021.04.30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老蚌生珠(lǎo bàng shēng zhū)
오래 묵은 조개에서 진주가 나온다.
늘그막에 자식을 보다.
늙어서 자식을 낳다.

例句:
1、近世医学发达,人民寿命延长,老蚌生珠的事儿,时有所闻。
Jìnshì yīxué fādá,rénmín shòumìng yáncháng,lăobàngshēngzhū de shìr,shíyǒusuǒwén.
요즘 세상의 의학이 발달해서 국민들의 수명이 연장되었으므로 늘그막에 자식을 보는 일이 종종 들린다.
2、没想到你老蚌生珠,真是太不容易了。 
Méi xiăngdào nĭ lăobàngshēngzhū , zhēnshì tài bù róngyì le 。
당신이 늘그막에 자식을 낳다니 정말 쉽지 않았네.

时有所闻(shí yǒu suǒ wén)
때때로[종종] 듣다.

释义:
原比喻年老有贤子。后指老年得子。
出处:
汉·孔融《与韦端书》:
“不意双珠近出老蚌,甚珍贵之。”
《北齐书·陆卬传》:
“吾以卿老蚌遂出明珠。”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