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1-07-26 20:27 (월)

본문영역

경기도, 가상현실(VR)·증강현실(AR) 콘텐츠 제작 ‘기술 활용 프로그램’ 매월 정기 개최한다
상태바
경기도, 가상현실(VR)·증강현실(AR) 콘텐츠 제작 ‘기술 활용 프로그램’ 매월 정기 개최한다
  • 고수영 기자
  • 승인 2021.06.24 0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가 운영하는 ‘경기 VR/AR 제작거점센터’가 가상현실(VR)·증강현실(AR) 개발 장비와 시설을 활용해 콘텐츠 제작을 돕는 ‘기술 활용 프로그램’을 매월 정기 개최한다고 24일 밝혔다.

도는 가상/증강현실(VR/AR) 개발사가 센터 내 주요 개발 장비와 시설을 보다 잘 활용하고, 최신 정보를 빠르게 획득할 수 있도록 정기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프로그램은 센터의 시설 활용 방법을 소개하는 ‘가상융합기술 시설 활용교육(XR 인프라 워크샵)’과 국제적 최신 기술정보를 소개하는 ‘가상융합기술 최신기술 동향(XR 트렌드 세미나)’로 구성돼 있다.

첫 시작은 오는 30일 오후 2시에 진행되는 ‘가상융합기술 시설 활용교육(XR 인프라 워크샵)’으로, 그 이후 다음 달 2일에는 ‘가상융합기술 최신기술 동향(XR 트렌드 세미나)’ 프로그램이 계획되어 있다.

‘가상융합기술 시설 활용교육(XR 인프라 워크샵)’은 다수가 동시에 가상현실을 체험할 수 있는 ‘다중접속 VR룸’ 등 센터 시설을 활용해 콘텐츠 개발을 지원하는 실습형 교육이다. 주로 다양한 상용화 사례를 소개할 예정이다. 가령, 자동차 등 설계·제조 산업계에서 원격으로 가상공간 회의를 할 수 있는 ‘가상현실(VR) 협업 솔루션’을 직접 시연하고 운영 방법에 대한 교육을 진행한다.

이번 ‘가상융합기술 최신기술 동향(XR 트렌드 세미나)’에는 국제적 가상현실(VR) 머리 착용형 디스플레이(HMD) 시장의 주요 선도 기업인 중국의 ‘피코(PICO)’를 초청해 전 세계 출시 예정인 최신 일체형 가상현실(VR) 머리 착용형 디스플레이(HMD)인 ‘PICO Neo3’를 국내 최초 공개하고,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모든 프로그램은 수원 광교에 위치한 ‘경기 VR/AR 제작거점센터’에서 개최되며, 참여신청은 온오프믹스을 통해 할 수 있다.

임문영 도 미래성장정책관은 “최근 화두가 되는 확장 가상세계(메타버스) 구현을 위한 핵심 기기들을 활용한 최신 개발기술과 정보를 소개하여, 도내 VR/AR 개발사들이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사진자료) 경기VRAR 제작거점센터 포스터
▲경기VRAR 제작거점센터 포스터(출처/경기도)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