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19-09-17 18:10 (화)

본문영역

국내외 유명 캐릭터 전시, ‘캐릭터 라이선싱 페어 2019’ 개막
상태바
국내외 유명 캐릭터 전시, ‘캐릭터 라이선싱 페어 2019’ 개막
  • 고수영 기자
  • 승인 2019.07.16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사진은 행사와 무관합니다. (출처/픽사)

‘캐릭터 라이선싱 페어 2019’가 7월 17일(수)부터 21(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다. ‘캐릭터 라이선싱 페어 2019’는 아시아 최대 국제 캐릭터 라이선싱사업 시장이자 캐릭터 전시회이다. 
캐릭터 라이선싱은 캐릭터 지적재산권을 가지고 있는 개인・단체가 타인에게 그 재산권을 사용할 수 있도록 상업적 권리를 부여하는 행위를 말한다.

이번 행사는 7. 17.~21. 5일간 국내외 유명 캐릭터 전시, 캐릭터 행진 등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관람객 약 13만 명이 찾을 것으로 예상되는 ‘캐릭터 라이선싱 페어 2019’ 전시장에서는 한자리에서 만나기 어려운 국내외 대표 브랜드들이 관람객들을 기다린다.

  ▲ 이모티콘, 누리소통망(SNS) 캐릭터 등을 볼 수 있는 ‘키덜트*의 선반’,▲ 유니버셜스튜디오, 드림웍스 등 저명한 기업들의 ‘해외기업존’ ▲ 식음료·패션·방송 등 캐릭터의 팬상품(굿즈)으로 가득한 ‘굿즈 라이프관’ 등이 눈을 뗄 수 없는 풍성한 볼거리를 선사할 예정이다. 또한 ‘서울국제만화애니메이션페스티벌(SICAF)’도 동시에 열려 더욱 다양한 연령층의 관객들이 전시장을 찾을 것으로 기대된다.
  * 키덜트: 어린이를 뜻하는 ‘키드’(Kid)와 어른을 의미하는 ‘어덜트’(Adult)의 합성어로 ‘아이들 같은 감성과 취향을 지닌 어른’을 지칭함.

국내외 구매자(바이어) 3,000여 명이 참가하는 ‘1:1 사업 설명회(비즈니스 매칭)’와 신규 창작자를 대상으로 전시 공간을 제공하는 ‘루키 프로젝트’도 행사 기간 동안 상시 마련된다.

올해로 18주년을 맞이한 이 행사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콘텐츠진흥원과 코엑스가 공동으로 주관한다. ‘또 다른 나(Another Me)로 일상을 풍요롭게’라는 주제 아래 국내외 캐릭터 라이선스 관련 기업 및 단체 270여 곳이 행사에 참가할 예정이다.

 7. 17.~19. 세계 콘텐츠 라이선싱 콘퍼런스 ‘라이선싱 콘 2019’ 첫 개최

콘텐츠 산업에서의 라이선싱의 중요성이 점차 부각됨에 따라 올해 처음으로 라이선싱 산업의 미래를 조망하는 열린 학술회의(콘퍼런스) ‘라이선싱 콘 2019’가 7월 17일(수)부터 19일(금)까지 개최된다. ‘팬덤 파워와 세계관 확장’이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학술회의는 캐릭터 라이선싱 관련 사업 정보를 총망라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라이선싱 콘 2019’에서는 국내외 연사 5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 라이선싱 학술회의(콘퍼런스) 6개 분과(세션),  ▲ 라이선싱 공동연수(워크숍),  ▲ 전문 강연(마스터 클래스), ▲ ‘콘텐츠 지적재산권(IP) 매칭데이’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통해 콘텐츠 라이선싱 산업계의 다양한 주제와 경험을 공유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