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1-10-18 11:35 (월)

본문영역

국내 대표 문학 작가가 함께하는 릴레이 문학캠페인 '문학에 물들다'...위드 코로나 시대 문학 작품을 통한 희망의 메시지
상태바
국내 대표 문학 작가가 함께하는 릴레이 문학캠페인 '문학에 물들다'...위드 코로나 시대 문학 작품을 통한 희망의 메시지
  • 고수영 기자
  • 승인 2021.09.27 1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_서울국제작가축제] 2-2. 2020년에 진행한 서울국제작가축제의 모습
▲사진은 2020년에 진행한 서울국제작가축제의 모습(출처/서울문화재단)

한강, 정세랑, 김숨 등 책으로만 만날 수 있던 국내 대표 문학 작가를 라디오 방송으로 만난다.

서울문화재단은 9월 27일(월)부터 10월 31일(일)까지 TBS 라디오를 통해 <2021 문학캠페인 ‘문학에 물들다’>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청취자를 위해 문학작가가 직접 자신의 작품을 낭독하는 한편 미니 북콘서트 형태의 작가별 심층 인터뷰도 선보인다.

올해 2회째를 맞이한 문학캠페인은 서울문화재단과 한국문학번역원이 공동으로 주최하는 <서울국제작가축제>의 연계사업으로, 위드 코로나 시대에 문학 작품을 통한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고자 기획됐다.

서울문화재단과 서울특별시 미디어재단(TBS)은 본 캠페인을 공동으로 운영하기 위해 지난 8월 19일(목) 협약을 맺었다.

서울문화재단은 작년에 처음 선보인 문학캠페인의 운영을 기반으로 올 가을 더욱 막강한 라인업을 선보인다.

특히 아시아인 최초로 ‘2016년 맨부커 국제상’을 수상한 한강 소설가를 포함해 2020~2021년 ‘서울국제작가축제’에 참여 이력을 지닌 작가를 문학캠페인을 통해 한꺼번에 만나볼 수 있다.

작가가 자신의 작품을 직접 낭독해 들려주는 「문학캠페인 ‘문학에 물들다’」는 9월 27일(월)부터 5주간 평일 오전 11시 54분부터 56분 까지 라디오를 통해 선보인다. 국내 대표 시인과 소설가 등 총 25명의 작가들이 작품을 통해 희망의 메시지를 전한다.

‘문학에 물들다’에 참여하는 작가는 고재종, 곽재식, 김기창, 김복희, 김숨, 김중미, 김태형, 손미, 신용목, 안희연, 유강희, 유계영, 유승도, 이문재, 이미예, 이소연, 이안, 이현석, 이희영, 정세랑, 조해진, 최윤, 최정진, 최진영, 황인숙 등 총 25명이다.

[사진_문학캠페인] 1-1. 정세랑 작가가 라디오를 통해 문학작품을 낭독(녹음)하는 모습
▲사진은 정세랑 작가가 라디오를 통해 문학작품을 낭독(녹음)하는 모습(출처/서울문화재단)

작가 소개와 심층인터뷰, 작품 낭독, 피아노와 하모니카 라이브 연주가 어우러지는 미니 북콘서트 「작가와의 만남 ‘작가의 방’」은 10월 3일(일)부터 31일(일)까지 매주 일요일 오전 9시부터 10시까지 라디오 프로그램 <오늘도 읽음-2021 서울국제작가축제 특집>을 통해 선보인다.

‘작가의 방’에 참여하는 작가는 곽재식, 신용목, 유계영, 이희영, 한강 등 5명이다.

「문학캠페인 ‘문학에 물들다’」와 「작가와의 만남 ‘작가의 방’」은 라디오를 통해 청취할 수 있으며, 서울문화재단 연희문학창작촌 누리집을 통해서도 만날 수 있다.

한편 서울문화재단과 한국문학번역원, 서울디자인재단이 공동으로 주최하는 <2021 서울국제작가축제>는 오는 10월 8일(금)부터 24일(일)까지 온·오프라인으로 개최된다.

올해는 국내·외 16개국 33명(국내 17명, 해외 16명)의 작가가 참가해 ‘자각-Awakening’을 주제로 이야기를 나눈다. 팬데믹 이전과 달라진 세상에서 우리가 무엇을 인식하고 어떤 방향으로 나아가야 할지 고민하고 전 세계인의 연대를 희망하는 메시지를 교류할 예정이다.

자세한 일정 및 참가방법은 서울국제작가축제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네이버 예약’을 통해 사전 신청이 가능하다.

[포스터] 서울문화재단, 2021 문학캠페인 '문학에 물들다'
▲서울문화재단, 2021 문학캠페인 '문학에 물들다' 포스터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