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1-12-03 10:46 (금)

본문영역

문화만찬 '한국 가곡과 사계', 계절의 흐름과 우리 삶의 흐름에 대해 생각
상태바
문화만찬 '한국 가곡과 사계', 계절의 흐름과 우리 삶의 흐름에 대해 생각
  • 백석원 기자
  • 승인 2021.11.09 1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만찬 포스터
▲문화만찬 <한국 가곡과 사계> 포스터(출처/ (재)김해문화재단)

지역민과 수험생을 위한 클래식 콘서트가 펼쳐진다. (재)김해문화재단 김해서부문화센터는 11월 24일 <한국 가곡과 사계>를 무대에 올린다고 밝혔다.

<한국 가곡과 사계>는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지친 김해 시민과 긴 수험생활을 마치고 새로운 도약을 준비하는 수험생들에게 희망찬 미래를 제시하고 응원을 보내기 위해 마련한 클래식 콘서트다. ‘한국의 사계’를 주제로 클래식 음악을 연주하며 계절의 흐름과 우리 삶의 흐름에 대해 생각해 보는 시간을 가진다.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강 건너 봄이 오듯’, ‘남촌’, ‘산노을’, ‘비목’ 등이 있다.

지난달 김해서부문화센터에서 공연한 <지역민을 위한 O.S.T. 음악회>와 마찬가지로 이번 연주 역시 김해신포니에타가 맡았다. 김해신포니에타는 40여명의 단원들과 ‘이효상’ 상임 지휘자가 함께하는 전문예술단체로 2018년부터 김해문화의전당 상주단체로 선정되어 다양하고 참신한 무대를 지역민들에게 선사하고 있다. 김해지역의 유능한 성악가인 소프라노 ‘김민경’, ‘이경희’ 그리고 테너 ‘임찬우’와 바리톤 ‘이태영’도 공연에 함께 할 예정이다.

한편 <한국 가곡과 사계>는 2021년 문화가 있는 날 ‘문화만찬’ 프로그램을 통해 진행되는 공연이다. ‘문화만찬’은 문화체육관광부 주최,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주관으로 추진하는 ‘2021년 지역문화예술회관 문화가 있는 날-공연산책’ 사업에 선정된 프로그램으로 오는 11월 <한국 가곡과 사계> 공연을 마지막으로 막을 내린다.

본 공연의 티켓은 전석 무료이며 전화를 통해 11월 10일(수) 14시부터 선착순 예매 가능하다. (재)김해문화재단 김해서부문화센터는 정기적 방역, 발열 체크, 마스크 착용 의무화, 좌석 띄어 앉기 등 철저한 방역수칙을 준수하고 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