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1-12-03 10:46 (금)

본문영역

한옥마을과 책기둥도서관에서 관광객들에 재즈 선사하는 ‘아침을 여는 전주, 마음을 여는 재즈’
상태바
한옥마을과 책기둥도서관에서 관광객들에 재즈 선사하는 ‘아침을 여는 전주, 마음을 여는 재즈’
  • 백석원 기자
  • 승인 2021.11.15 0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색다른 공연” 관광객들에 ‘모닝 재즈’ 선보여 (4)
▲전주시가 코로나19로 지친 시민과 관광객들을 위해 아침 재즈 공연을 선사했다.(출처/전주시)

전주시가 코로나19로 지친 시민과 관광객들을 위해 아침 재즈 공연을 선사했다.

시는 휴일인 14일 오전 한옥마을 경기전 광장에서 아침 재즈 공연 ‘굿모닝 전즈(Good morning Jeonzz)’를, 책기둥도서관에서는 ‘투게더 전즈(Together Jeonzz)’ 프로그램을 각각 진행했다고 밝혔다.

‘굿모닝 전즈’는 단계적 일상회복 전환에 따라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관광거점도시 전주를 제대로 즐길 수 있도록 마련한 특별 공연이다.

‘아침을 여는 전주, 마음을 여는 재즈’라는 주제로 열린 한옥마을 재즈공연에는 ‘황대귀 재즈밴드’, ‘Atrio’ 등 전주지역 재즈밴드가 참가해 아름다운 재즈 선율을 선보였다.

▲책기둥도서관에서 가족 친화적인 재즈 공연과 함께 ‘미호 듀오’, ‘유발이’ 등 재즈 뮤지션이 소개하는 재즈 북토크가 진행됐다.(출처/전주시)

책기둥도서관에서는 사전접수를 통해 30명의 가족이 참여한 가운데 가족 친화적인 재즈 공연과 함께 ‘미호 듀오’, ‘유발이’ 등 재즈 뮤지션이 소개하는 재즈 북토크가 진행됐다.

미국 뉴올리언스와 지속적인 교류 논의를 해 온 전주시는 그간 뉴올리언스에서 성공적으로 개최되고 있는 ‘재즈&헤리티지페스티벌’이 관광객들 유치에 효과가 있다고 보고, 관광객들에게 전통과 더불어 색다른 콘텐츠를 제공하기 위해 재즈공연을 선보이게 됐다고 설명했다.

서배원 문화관광체육국장은 “관광거점도시 전주를 대표하는 전주한옥마을이라는 뜻깊은 장소에서 시민들 그리고 관광객과 함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기획했다”면서 “특히 일부만이 즐기는 음악이라고 흔히 생각하는 재즈를 남녀노소 함께 즐길 수 있는 따뜻하고 흥겨운 재즈무대를 선사할 수 있어 매우 기쁘고 일상회복에 따라 코로나19로 지친 관광객들에게 색다른 콘텐츠로 전주를 재방문할 수 있도록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색다른 공연” 관광객들에 ‘모닝 재즈’ 선보여_포스터 (1)
▲“색다른 공연” 관광객들에 ‘모닝 재즈’ 선보여 포스터(출처/전주시)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