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2-05-27 10:10 (금)

본문영역

“작은 행복을 만들어가는 문화예술의 힘을 다시 한 번 느낀 계기"...진심대면-한 사람을 위한 예술
상태바
“작은 행복을 만들어가는 문화예술의 힘을 다시 한 번 느낀 계기"...진심대면-한 사람을 위한 예술
  • 백석원 기자
  • 승인 2022.01.24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편 강은일 지선편4
▲‘진심대면-한 사람을 위한 예술’ 해금연주가 강은일(출처/경기문화재단)

1월 21일 경기문화재단은 코로나 이후 비대면 시대의 대안적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제시하고자 기획한 ‘진심대면-한 사람을 위한 예술’의 2년 차 사업 결과물을 24일부터 온라인을 통해 공개한다고 밝혔다.

코로나가 시작됐던 2020년, <예술백신 프로젝트> 사업의 일환으로 시작된 본 사업은 경기도 중첩규제 상위 11개 시군(광주, 양평, 연천, 여주, 남양주, 가평, 이천, 포천, 파주, 양주, 동두천)지역의 34건의 문화예술인(단체)의 프로젝트와 5편의 온라인콘텐츠를 제작하여 큰 호응을 얻었다. 다음 해인 2021년에는 사업의 영역을 경기도 중첩규제 상위 11개 시군에서 경기도 내 31개 시·군으로 확장하고 52건의 문화예술인(단체)의 프로젝트와 5편의 온라인콘텐츠를 제작했다.

1월 24일부터 2월 중순까지 순차적으로 공개되는 온라인콘텐츠 ‘진심대면-한사람을 위한 예술’은 진심대면의 취지에 깊이 공감한 예술가들이 수용자와 주체 대 주체로 오롯이 만나는 순간들을 담은 영상물이다.

▲‘진심대면-한 사람을 위한 예술’ 해금연주가 강은일과 전 러브홀릭 보컬인 가수 지선(출처/경기문화재단)

첫 번째 영상에서는 해금연주가 강은일과 전 러브홀릭 보컬인 가수 지선의 음악적 조우를 공개할 예정이다. 용인 경기도박물관의 기획전 《열에 일곱 七分之儀》을 배경으로 촬영됐다. 한 사람인 같은 인물을 여러 명이 다양한 방법으로 그려낸 초상화들을 배경으로 가수 지선을 위한 해금연주가 강은일의 특별한 위로를 담고 있다는 점에서 더욱 의미 있다.

해금연주가 강은일은 “한 사람을 위한 공연은 특별한 기회였다.”며, “작은 행복을 만들어가는 문화예술의 힘을 다시 한 번 느낀 계기가 되었다.”는 말로 감동을 표현했다. 문화수용자로서 참여한 가수 지선은 “강은일의 공연을 통해 코로나와 육아로 잃어버린 나의 뮤즈를 되찾는 시간이었으며, 누군가가 나만을 위해 진심으로 음악을 전한다는 것이 감동이 되었다.”라고 전하였다.

‘진심대면-한 사람을 위한 예술’ 총 5편은 24일 월요일 시작으로 2월 중순까지 매주 금요일 경기문화재단 유튜브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가수 말로, 사진작가 김원, 에스닉퓨전밴드 두 번째 달, 피아니스트 계수정이 예술을 통해 각각의 수용자와 어떻게 대면하는지 만나볼 수 있다. 또한 2021년 진심대면 공모지원을 통해 선정된 사업선정자의 후기를 담은 결과 도록과 함께 동아방송예술대학교 학생들이 제작한 영상아카이브도 2월 말경 공개할 예정이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