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3-02-03 22:13 (금)

본문영역

즐거움 두 배 '야호 맘껏 숲놀이터'...자연을 활용한 놀이공간
상태바
즐거움 두 배 '야호 맘껏 숲놀이터'...자연을 활용한 놀이공간
  • 백지연 기자
  • 승인 2022.02.18 13: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야호 맘껏 숲놀이터, “즐거움 두 배” (2).jpg
▲전주덕진공원 안에 위치한 야호 맘껏 숲놀이터(출처/전주시)

전주시는 전주덕진공원 안에 위치한 ‘야호 맘껏 숲놀이터’가 아이들이 자유롭게 주도적인 활동을 즐길 수 있는 아동친화공간으로 제공된다고 18일 밝혔다.

시는 야호 맘껏 숲놀이터가 아동의 놀 권리를 지역 사회에 전파하는 상징적인 공간이 될 수 있도록 올해 이곳에서 총 66가지의 놀이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는 개장 첫해인 지난해 36개 프로그램이 운영됐던 것과 비교하면 두 배 가까이 증가한 것이다.

구체적으로 올해 야호 맘껏 숲놀이터에서는 꿈꾸는 트리하우스, 함께하는 목공놀이, 신체 발달놀이, 오색찬란 신기한 비눗방울, 쓱싹쓱싹 분필놀이, 내맘대로 목공놀이, 얼기설기 숲 밧줄놀이, 새싹이 움트는 봄의 소리, 시원하게 즐기는 여름, 다람쥐가 심은 나무이야기, 엄마·아빠와 함께하는 꼼지락 주말, 추위야! 물럿거라 등의 프로그램이 추진될 예정이다.

세부 프로그램은 야호놀이전주 누리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18세 이하 모든 아동이 신청 가능하다.

프로그램 참여 신청은 각 놀이 프로그램별로 현장에서 선착순 신청하거나, 전화로도 신청할 수 있다. 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놀이별 인원을 10명으로 제한하고, 발열체크와 사회적 거리두기 등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시는 이곳을 찾는 이용자의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아동과 보호자의 휴식공간인 맘껏 하우스에 다양한 그림책을 주제별로 비치해 책과 놀이가 함께할 수 있는 공간으로 제공하고, 생태 숲놀이터 도서관은 놀이 인식개선을 위한 교육공간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 어린이와 청소년을 위한 커뮤니티 공간이자 다양한 놀이와 학습, 체험 휴식이 가능한 덕진공원 야호 맘껏 숲놀이터는 크게 맘껏숲, 맘껏하우스, 생태 숲놀이터 도서관의 3개 구역으로 돼 있다.

맘껏숲은 아동이 마음껏 뛰어 놀 수 있도록 지형과 자연을 활용한 특색 있는 야외 놀이공간이며, 맘껏하우스는 날씨와 상관없이 아동이 놀 수 있고 보호자가 안전하게 아이를 지켜볼 수 있는 공간이다. 생태 숲놀이터 도서관의 경우 아동과 부모에게 생태·놀이의 가치와 중요성을 알리는 특화도서가 비치돼 놀이문화 확산의 거점공간으로 활용 될 예정이다.

이에 앞서 시는 지난해 3월 야호 맘껏 숲놀이터 개장 이후 놀이활동가와 함께 기본·계절별·주말 가족프로그램 등 총 325회의 프로그램을 운영했으며, 약 1400명의 어린이가 참여하는 등 방문객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또, 프로그램 운영 후 아동들의 놀이 관찰 및 만족도를 조사해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는 프로그램을 추가 발굴했다.

황권주 전주시 기획조정국장은 “전주시의 모든 아이들이 야호 맘껏 숲놀이터에서 맘껏 뛰놀고 상상력과 꿈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아동이 좀 더 다양하고 풍성한 놀이를 즐기고, 시민들이 놀이의 가치와 중요성을 알 수 있게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