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2-09-27 11:34 (화)

본문영역

[김용건의 음악영어 칼럼 39] Music of Romantic Era 4 - Programme Music (낭만주의 시대 4 - 표제음악)
상태바
[김용건의 음악영어 칼럼 39] Music of Romantic Era 4 - Programme Music (낭만주의 시대 4 - 표제음악)
  • kim young kon 칼럼니스트
  • 승인 2022.03.22 09:26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악작품에는 제목(title)을 가진 것들이 대부분이다. 이런 제목은 때로 특정한 작품의 성격에 구체적 이미지와 이야기를 묘사해 주지만 음악의 특징 중에 하나인 추상성(abstraction)을 제거하는 단점도 있다.  모든 기악 음악들을 엄격하게 2종류로 나눈다면 ‘sonata, symphony, concerto’와 같은 순수음악(absolute music)과 ‘incidental music, tone poem’와 같은 표제음악(programme music)이다.

오늘 칼럼은 낭만주의 음악의 중요 내용인 제목을 가진 program music-표제음악에 대하여 소개하겠다.  ☞ 영어로 프로그램의 스펠링이 program, 혹은 programme 두 가지로 사용된다. 

▲영국 문호, Shakespeare의 연극 <한여름 밤의 꿈> 중에서 축혼행진곡(악보/김용건)

표제음악이란? 

표제음악은 르네상스시대부터 발달되어 왔다고 볼 수 있으며 프랑스 작곡가 Jannequin의 작품 <Battle of Marignano>로부터, 그 주제는 전쟁, 우주, 자연(들과 강, 물고기와 사냥, 새와 벌) 등 인간의 삶과 연관된 모든 모습들을 모방하고 있음을 볼 수 있다.

순수음악에도 제목이 있는 경우가 많이 있다. 소나타, 교향곡, 협주곡, 현악4중주 등 기악 장르와 매체의 세부 이름과 ‘놀람, 열정’등 부제(副題)를 가지고 있으나 순수음악으로 여기는 데는 제목보다는 실제 음악의 흐름을 형식속에 논리적인 구상으로 음의 세계를 표출하기 때문이다. 학자들은 표제음악을 “음악 속에 문학(literacy)이나 회화적인(pictorial) 이미지를 구체적으로 결합시켜 나타난 작품"을 programme music이라고 규정하고 있다.

표제음악의 종류 

낭만주의 시대의 작곡가들은 그들의 음악과 다른 예술을 결합하는 예리한 감각을 지니며 살아갔다. 일반적으로 다음과 같은 4가지 형태로 나눈다.

- concert overture 연주회용 서곡

본래 서곡은 오페라에 시작 부분으로 나타났으나 시대가 흐르면서 독립된 관현악곡으로 발달하게 되었다. 그 구성은 대개 단 악장으로 sonata 형식을 취하는 관현악곡이다. ex) Tchaikovsky의 <Romeo and Juliet>, <1812 overture> 

- programme symphony 표제 교향곡

다수의 악장으로 이루어진 교향곡들로서 제목을 가지거나 이야기를 가지고 있는 것들이다. ex) Berlioz <Symphonie fantastique>와, Liszt의 <Faust and Dante symphonies>

- incidental music 부수음악

연극, 무용, 영화에 관계하여 사용되는 모든 종류의 음악으로 여러 악장으로 구성된다. ex) Mendelssohn <Midsummer Night's Dream>, 그리고 Grieg <Peer Gynt>
☞ Shakespeare의 연극 <한여름 밤의 꿈>을 멘델스존이 작곡했으며, 그 안에 마지막 곡이 축혼행진곡이다.   

- symphonic poem 교향시

시적이며 회화적인 이미지에서 얻은 환상적인 주제를 자유로운 형식에 담아내는 단 악장 관   현악곡으로서, tone poem-음시(音詩)도 이에 속한다. ex) Liszt의 <Les Prelude>, Smetana의 <Moldau>, Saint Saëns의 <Dance Macabre>

franz-liszt-2833136_1920.jpg
▲폴란드 바르샤바 쇼팽 기념공원의 리스트 흉상 Franz Liszt(출처/pixabay)

오늘 다룬 표제음악은 순수음악보다 열등하다고 여기는 것은 묘사적(描寫的), 대상적(對象的)이기에 정서적 다양성(emotional variety)을 구체적 이미지로 제한한다고 보기 때문이다. 그러나 표제음악도 그 제목을 제거한다면 순수음악과 실제 차이는 거의 없다고 해도 좋을 것이다. 또한 모든 성악곡은 가사(text)나 이야기(story)가 있기에 표제음악이라고 볼 수 있다.

낭만주의 러시아의 작곡가 Tchaikovsky는 우크라이나와 깊은 관련이 있다. 지금 전투가 벌어지는 우크라이나의 폐허가 된 지역에서 악기를 들고 일어나 연주하는 음악 천사들은 그와 함께했던 자들의 후손들임에 틀림없다. 그들이 어떤 음악을 연주하든지 처절하고 힘든 현재를 살아가는 모든 사람들에게 평화를 염원하는 것이 깊이 다가온다. 

다음 칼럼은 낭만시기의 민족주의(ethnicism, nationalism) 사상의 결과물인 국민주의 음악 - Nationalistic music을 소개하겠다.

 “ ... The renewal of music thought its inner connection with poetry”
               - Franz Liszt (1811-86) -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규리 2022-04-05 15:06:04
잘읽었습니다 ^^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