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2-05-27 10:10 (금)

본문영역

덱스터스튜디오, 경주 미디어아트 전시 사업 '프로젝트 계림' 추진...문화자산을 실감콘텐츠로 접하다
상태바
덱스터스튜디오, 경주 미디어아트 전시 사업 '프로젝트 계림' 추진...문화자산을 실감콘텐츠로 접하다
  • 이세연 기자
  • 승인 2022.04.22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로젝트 계림' 업무협약식에 참석한 덱스터스튜디오 김욱 대표(왼쪽에서 두번째)(사진 제공/경북도청)
▲'프로젝트 계림' 업무협약식에 참석한 덱스터스튜디오 김욱 대표(왼쪽에서 두번째)(제공/경북도청)

시각특수효과(VFX) 및 콘텐츠 전문 기업 덱스터스튜디오는 20일 경북도청에서 ㈜문화유산기술연구소, 경상북도, 경주시, (재)문화엑스포와 경주엑스포대공원 유휴부지 내 미디어아트 전시 사업 '프로젝트 계림'(이하 '계림')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문화·예술 시장의 새로운 트렌드로 자리 잡은 미디어아트 전시는 다양한 디지털 기술을 작품에 접목한 전시 공간으로 오감을 활용한 이색 경험과 몰입도 높은 전시를 즐길 수 있다는 강점이 있다. 

계림은 거대 조형물, 프로젝션 매핑, 키네틱 아트, 다이내믹 라이팅 등 첨단 전시기법을 활용해 관람객들에게 고대 신라의 세계 속에 들어온 듯한 경험을 선사하는 미디어아트 전시다.

덱스터스튜디오는 본 사업의 투자와 함께 미디어아트 콘텐츠 제작 및 운영에 참여한다. 세계적인 디지털 헤리티지 기업이자 다양한 문화 관련 공공사업에 참여해 온 문화유산기술연구소는 콘텐츠 총괄 기획과 제작, 고증·기술 자문 역할을 수행할 계획이다.

덱스터스튜디오 김욱, 강종익 대표는 "계림은 신라를 비롯한 우리나라 고유의 소중한 문화자산을 실감콘텐츠로 접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다년간의 경험과 노하우를 통해 세계 최고 수준의 미디어아트 전시관을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덱스터스튜디오는 미디어아트의 가파른 성장세에 맞춰 다양한 사업 및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다. 지난 2월에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주최·주관한 '광화시대'의 미디어아트 과업 '광화벽화'에 참여, 메인 콘텐츠 '광화 연대기'를 비롯해 '애니멀 타임즈', '광화 시계탑' 등을 제작했다.

ㅗ
▲'프로젝트 계림' 키 비주얼(제공/문화유산기술연구소)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