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2-12-01 09:13 (목)

본문영역

대구문화재단, 청년예술가 15명에게 월 80만원 재정지원, 컨설팅, 홍보, 활로개척 등 혜택
상태바
대구문화재단, 청년예술가 15명에게 월 80만원 재정지원, 컨설팅, 홍보, 활로개척 등 혜택
  • 백지연 기자
  • 승인 2022.04.27 12: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붙임. 6기 청년예술가 오리엔테이션 사진.jpg
▲사진은 대구문화재단 제6기 청년예술가 오리엔테이션 (출처/(재)대구문화재단)

(재)대구문화재단은 올해 ‘청년예술가 육성지원사업’을 통해 선정한 15명의 청년예술가들이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재단은 앞으로 최대 2년간 이들이 우수한 작품을 선보이고, 기량을 펼칠 수 있도록 재정‧활동‧홍보 등의 지원을 할 예정이다.

재단은 지난 3월, 지역의 우수한 예술인력 발굴과 육성을 위한 국내 최초의 청년예술가 펠로우십 지원제도인 ‘청년예술가 육성지원사업’ 의 지역 청년예술가 15명을 선정했다.

분야별 인원은 음악 4명, 연극‧연출 4명, 시각예술 3명, 무용 2명, 전통예술 1명, 영화 1명으로 음악분야 김하영(관현악), 이상준(기악), 이숙현(작곡), 한보라(성악), 연극‧연출분야 권성윤(창작극), 석효진(창작극), 권수은(연출), 백창하(창작극), 시각예술분야 권효정(설치미술), 윤보경(설치미술), 이승희(설치미술), 무용분야 김가현(현대무용), 이선민(한국무용), 전통예술분야 김단희(국민성악), 영화분야 박재현(영화)이 선정됐다.

이들은 월별 활동보고서를 근거로 80만원의 창작지원금을 받는 ‘재정지원’, 예술계로의 진입을 위한 교육, 발표 및 연습공간 지원, 멘토링 및 활동 모니터링 등의 ‘활동지원’, 홍보자료집 제작‧배포 및 언론보도 등의 ‘홍보지원’을 최대 2년간 제공 받는다.

(재)대구문화재단 이승익 대표이사는 “선정된 대구 지역 청년예술가들이 문화예술 창작활동에 전념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며, 홍보뿐만 아니라 예술창작 활동의 새로운 활로 개척에도 적극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청년예술가 육성지원사업’은 지역의 유망한 청년예술가를 발굴해 재정‧활동‧홍보를 체계적으로 지원하여 차세대 예술가로 육성하기 위한 사업으로, 지난 10년간 74명의 청년예술가를 배출해 현재 국내·외에서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