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2-09-30 09:43 (금)

본문영역

우리동네 캐릭터 대상에서 문화도시 부천 캐릭터 ‘와글이’ 본선 진출
상태바
우리동네 캐릭터 대상에서 문화도시 부천 캐릭터 ‘와글이’ 본선 진출
  • 고수영 기자
  • 승인 2022.08.24 12: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2) 문화도시 부천 브랜드 캐릭터 ‘수다쟁이 와글이들’.jpg
▲문화도시 부천 브랜드 캐릭터 ‘수다쟁이 와글이들’(출처/부천문화재단)

부천문화재단(이하 재단)은 문화도시 부천 브랜드 캐릭터 ‘수다쟁이 와글이들’이 ‘제5회 우리동네 캐릭터 대상’에서 본선에 진출했다고 밝혔다.

우리동네 캐릭터 대상은 전국의 공공 캐릭터들이 모여 경합을 벌이는 문화체육관광부 주최, 한국콘텐츠진흥원 주관의 공모전으로 올해로 5번째를 맞았다.

올해 공모전에 전국 100개 이상의 캐릭터가 참여했으며, 이들 중 문화도시 부천의 캐릭터 ‘수다쟁이 와글이들’이 전문가 심사로 구성된 예선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본선에 진출하게 됐다. 본선은 대국민 투표, 전문가 심사 등으로 구성돼 8월 말부터 약 3주간 진행되고, 최종 선정작 발표는 9월 말 예정돼 있다.

‘수다쟁이 와글이들’은 문화도시 부천을 쉽고 재미있게 알리기 위해 올해 탄생한 캐릭터다. 캐릭터는 저마다 개성을 가진 5가지 와글이로 구성됐으며, 부천이 꿈꾸는 ‘말할 수 있는 도시, 귀담아듣는 도시’를 향해 와글와글 말하기와 쫑긋쫑긋 듣는 것을 좋아하는 성격을 가졌다. 캐릭터별로 활기찬 1호선 역사, 진달래꽃밭, 호수공원 등 부천 곳곳을 탄생 배경으로 저마다 특징 있는 성격을 부여해 캐릭터만의 세계관을 형성했다.

재단은 최근 캐릭터를 활용해 문화도시 부천의 지향 ‘말할 수 있는 도시, 귀담아듣는 도시’를 시각적으로 구현한 목소리 녹음 근거리무선통신(NFC) 스티커 등이 담긴 디자인 꾸러미 ‘와글와글 쫑긋쫑긋’을 개발하고, 이를 활용한 시민 목소리 수집 행사 등을 준비하고 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