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2-10-07 10:26 (금)

본문영역

'공조2: 인터내셔날' 개봉 5일째 200만 관객 돌파...추석 연휴 흥행 질주
상태바
'공조2: 인터내셔날' 개봉 5일째 200만 관객 돌파...추석 연휴 흥행 질주
  • 백석원 기자
  • 승인 2022.09.12 1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조2: 인터내셔날 메인 포스터(출처/CJ ENM)

<공조2: 인터내셔날>은 글로벌 범죄 조직을 잡기 위해 다시 만난 북한 형사 ‘림철령’(현빈)과 남한 형사 ‘강진태’(유해진), 여기에 뉴페이스 해외파 FBI ‘잭’(다니엘 헤니)까지, 각자의 목적으로 뭉친 형사들의 예측불허 삼각 공조 수사를 그린 영화다.

개봉과 동시에 압도적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하며 추석 극장가를 풍성하게 채우고 있는 영화 <공조2: 인터내셔날>이 9월 11일(일) 오늘 오전 8시 40분 200만 관객을 돌파하며 흥행 부스터에 본격 시동을 걸었다.

이는 전편 <공조>의 개봉 10일째 200만 관객 돌파보다 2배 빠른 속도일 뿐 아니라 올 여름 최고 흥행작 <탑건: 매버릭>의 개봉 8일째 200만 관객 돌파 기록보다 앞선 것이며, <한산: 용의 출현>과는 같은 속도다. 특히 추석 당일 하루 동안 691,289명에 달하는 압도적인 관객 동원력을 보여준 <공조2: 인터내셔날>은 개봉 3일 째인 지난 9일(금) 100만 관객을 돌파한 데 이어 단 이틀 만에 200만 관객을 달성하는 흥행 괴력을 발휘하고 있어 앞으로 이어갈 흥행 행보에 귀추가 주목된다.

영화를 관람한 관객들은 현빈, 유해진, 임윤아, 다니엘 헤니, 진선규까지 충무로 대세 배우들의 다채로운 케미스트리를 비롯해 박진감 넘치는 액션 볼거리, 명절 스트레스를 시원하게 날리는 유쾌한 웃음에 호평을 전하고 있다.

CGV 골든 에그 지수 94%, 롯데시네마 관람객 평점 9.3점 등 높은 실관람 평점이 이를 반증한다. 이처럼 전 세대 관객의 뜨거운 성원에 힘입어 개봉 5일째 200만 관객을 돌파한 <공조2: 인터내셔날>은 남은 추석 연휴에도 짜릿한 흥행 질주를 계속해서 이어갈 것으로 전망된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