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2-01-18 10:45 (화)

본문영역

잠실창작스튜디오서 화가 권지안(솔비)과 함께하는 장애아동 일일 미술 멘토링 이벤트 열린다...
상태바
잠실창작스튜디오서 화가 권지안(솔비)과 함께하는 장애아동 일일 미술 멘토링 이벤트 열린다...
  • 조윤희 기자
  • 승인 2019.07.23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술에 재능이 있는 5명을 선발돼 화가 권지안과 만나는 미술 멘토링 이벤트 개최한다

 서울문화재단 잠실창작스튜디오와 후원사 조아제약이 가수 겸 작가로 활동 중인 권지안(솔비)과 함께하는 <프로젝트A-장애아동 일일 미술 멘토링 이벤트>를 개최한다. 오는 27일 오후 2시 잠실창작스튜디오 하늘연에서 열리는 이번 <프로젝트A>는 지난 2013년부터 시작돼 만 16세 미만의 서울 거주 장애아동 중 예술에 재능이 있는 5명을 선발해 기성 예술가가 일대일 지도를 하는 멘토링 프로그램으로 아이들에게 좋은 미술 멘토링의 시간이 주어질 예정이다.

가수 겸 작가로 활동 중인 권지안(솔비)을 비롯해 예술전문가로 활동하고 있는 김현하, 박대수, 이현주, 정경희, 최윤정 등이 장애아동의 일대일 멘토로 함께 할 예정이다. 이번 멘토링 이벤트에 참여자는 지난 4월 선발된 문현승, 강래민, 김지수, 서재현, 임수민 등 총 다섯명의 아동이다.

‘멘토’로 참여하는 화가 권지안은 지난 2017년에 처음으로 <프로젝트A>와 함께하기 시작했으며 올해는 음악을 들으며, 캔버스 위에 몸짓의 움직임을 물감으로 자유롭게 표현하는 작품을 선보인다. 화가 권지안은 음악과 미술을 결합한 작업 방식을 통해 장애아동 멘티 들의 내면을 자극하고, 감각을 자연스럽게 표출할 수 있도록 제시할 예정으로 어떤 작품이 나올지 귀추가 주목된다.

2012년 첫 개인전을 통해 화가로 정식 데뷔한 화가 권지안은 가수로 활동하면서도 네 번의 개인전을 여는 등 다양한 분야에서 음악과 미술을 결합한 작품을 선보이며 예술적 브랜드를 만들어 가고 있다. 올 봄 5월에는 한국인 최초로 프랑스 파리 ‘스트리트 드림 갤러리(STREET DREAM GALLERY)’에서 전시를 가진 바 있다.


이후로 화가 권지안은 오는 10월 5일(토) 현대미술 최고의 축제인 ‘2019 라 뉘 블랑쉬(La nuit blanche, 백야) 파리’ 전시작가로 선정돼, 작품 ‘바이올렛’의 아트 퍼포먼스를 선보이게 된다. 권지안 화가와 함께하는 <장애아동 일일 미술 멘토링 이벤트>의 결과물은 오는 9월 서울시 시민청에서 열리는 기획전시를 통해 만날 수 있다.

▲ 잠실창작스튜디오서 화가 권지안(솔비)과 함께하는 장애아동 일일 미술 멘토링 이벤트 열린다
▲ 잠실창작스튜디오서 화가 권지안(솔비)과 함께하는 장애아동 일일 미술 멘토링 이벤트 열린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