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2-12-09 12:07 (금)

본문영역

대전문화재단, ‘찾아가는 예술인 복지사업’ 29일 테미올래축제 내 맞춤형 예술인 복지 서비스 제공
상태바
대전문화재단, ‘찾아가는 예술인 복지사업’ 29일 테미올래축제 내 맞춤형 예술인 복지 서비스 제공
  • 백석원 기자
  • 승인 2022.10.27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예술인의 복지위한 '2022 찾아가는 예술인 복지사업'(출처/대전문화재단)

대전문화재단은 오는 29일 테미오래에서 지역 예술인들의 복지 욕구를 해소하고 찾아가는 복지 행정을 구현하기 위한 ‘2022 찾아가는 예술인 복지사업’ 2차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지난 9월, 대전예총이 주관하는 ‘2022 대전예술제’에서 대전 지역 예술인들에게 현장 맞춤형 예술인 복지 서비스를 제공한 바 있다.

이번 2차는 10월 29일 테미오래가 주최하는 ‘2022 테미올래축제’에서 진행되며, 예술인 법률상담과 심리상담, 예술활동증명 대행지원 및 예술인 복지사업 안내 등의 서비스를 지원받을 수 있다.

예술인 법률상담은 예술창작활동 과정에서 발생하는 저작권, 계약, 부당업무, 성희롱·성폭력, 단체 운영 관련 무료 법률상담을 지원하며, 예술인 심리상담은 예술창작활동으로 인한 정신적·심리적 스트레스 해소를 위한 심리상담과 학습유형 및 전문 MBTI 검사를 지원한다. 또한, 원로·장애예술인 등 IT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예술활동증명 발급 신청 대행서비스를 지원한다.

대전문화재단 한송이 담당자는 “현장 맞춤형 지원을 통해 예술인 복지 사각지대를 해소하고자 지난해부터 사업을 운영했다”라며, “올해도 예술인이 참여하는 주요 행사에 찾아가 전세버스 및 상담부스를 이용하여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찾아가는 예술인 복지사업(법률․심리 상담) 서비스는 지역의 문화예술단체(10인 이상)라면 언제라도 요청할 수 있다. 기타 자세한 안내는 대전문화재단 예술경영복지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