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2-12-09 12:07 (금)

본문영역

대전시, 지하철역에서 플라스틱 재활용 우산 무료로 빌려 드려요.
상태바
대전시, 지하철역에서 플라스틱 재활용 우산 무료로 빌려 드려요.
  • 전동진 기자
  • 승인 2022.11.01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 22개 지하철역에서 우산 빌려 드려요 !01.jpg
▲대전시는 물순환선도도시 홍보를 위해 지하철 역에서 우산 무료 대여 서비스를 시행한다(출처/대전시)

대전시는 물순환선도도시 홍보를 위해 11월 1일부터 22개 지하철 역에서 우산 무료 대여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우산 무료 대여는 갑작스러운 기후변화로 우산을 준비하지 못한 시민들을 위해 우산을 무료로 대여해주는 서비스로, 우산이 필요한 시민은 간단한 인적사항을 작성한 후 우산을 빌리 수 있다. 빌린 우산은 빌렸던 지하철 역사에 자율적으로 반납하면 된다.

대여 우산은 페트병을 원단으로 재가공하여 만든 플라스틱 재활용(Upcycling) 우산으로, 우산 1개 제작에 500ml 페트병 45개가 소요됐다.

우산에는 빗물의 재이용과 물순환에 힘쓰는 대전을 알리기 위한 로고을 인쇄하여 물순환선도도시 대전을 홍보한다.

대전시 이지선 맑은물정책과장은 "빌린 우산을 꼭 반납하여 다수의 시민이 이용할 수 있도록 협조해 달라."고 말하고, "우산을 대여할 때마다 빗물 재이용에 대해 한 번 더 생각하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대전시는 빗물의 표면유출 최소화와 자연침투 및 저류기능 회복을 위해 둔산․월평동 일원 2.67㎢에 식생체류지 조성, 투수성 포장, 침투측구 등 저영향개발기법을 적용해 물순환 기능을 회복하는 '물순환 선도도시 조성사업'을 10월말 준공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