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2-12-01 23:10 (목)

본문영역

경기콘텐츠진흥원, 해외 진출 지원 뮤지션 위아영, 터치드, 화노 등 최종 3팀 선발
상태바
경기콘텐츠진흥원, 해외 진출 지원 뮤지션 위아영, 터치드, 화노 등 최종 3팀 선발
  • 고수영 기자
  • 승인 2022.11.17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뮤직 브릿지 쇼케이스’ 탑3 선발팀 중 위아영(출처/경기콘텐츠진흥원)

경기콘텐츠진흥원(이하 경콘진)은 경기도 연고 뮤지션의 해외진출을 지원하기 위한 ‘경기뮤직 브릿지 쇼케이스’에서 밴드 위아영, 터치드, 화노 등 최종 3팀을 선발했다고 17일 밝혔다.

선정된 3팀은 오는 12월 13일에서 14일 양일 간 일본 사이타마현에 있는 우라와 나르시스(URAWA Narciss) 공연장에서 한일 우호공연을 진행할 예정이다.

‘경기뮤직 브릿지 쇼케이스’는 경기도 연고 뮤지션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총 123팀이 접수하였다. 1차 심사를 통하여 선정된 뮤지션 7팀과 경콘진의 대표 오디션 프로그램인 ‘인디스땅스’를 통해 선정된 3팀 등 총 10팀을 선발하여 쇼케이스를 진행했다.

쇼케이스 참가팀들은 어쿠스틱 팝, 록, 재즈, 일렉트로닉, 아프리카 만뎅 음악 등 다양한 장르의 자작곡을 선보였고 최종 3팀에게 해외 진출의 기회가 주어졌다.

남성듀오 ‘위아영(김경민, 구기훈)’은 2017년 첫 싱글 '다만 널 사랑하고 있어'로 데뷔했다. 이후 7곡의 싱글, 1장의 Ep 앨범, 4번의 단독 콘서트와 페스티벌 무대에 출연하며 인디신의 대표 남성듀오 중 한 팀으로 자리매김했다. 최근 방영 된 채널A <청춘스타>에서 준우승을 하며 싱어송라이터로서의 저력을 보여줬다.

‘터치드(김승빈, 윤민, D.on, John B Kim, 채도현)’는 '대한민국에서 주목해야 할 슈퍼루키'로 불리며 2021년 혜성처럼 등장해 인디스땅스 및 Mnet <그레이트 서울 인베이전>에서 최종 우승했다. 국내뿐 아니라 차세대 글로벌 밴드 사이에서도 주목받는 아티스트로 발돋움 하고 있다.

‘화노(유환주, 김리다, 슈가킴, 안병준)’는 ‘밤을 노래하는 검은 무궁화’라는 뜻을 지녔으며 공연 곡마다 멤버들의 합이 돋보이는 퍼포먼스를 보여줘 심사위원들의 반응을 이끌어냈다. 최근 경콘진 주관 ‘2022 인디스땅스’ Top 3에 선정되어 본격적인 활동을 예고했다.

뮤지션 해외진출 지원 사업 관련 자세한 사항은 경콘진 홈페이지 및 ‘경기뮤직’ 인스타그램, 페이스북에서 확인할 수 있다.

▲‘경기뮤직 브릿지 쇼케이스’ 탑3 선발팀 중 터치드(출처/경기콘텐츠진흥원)
▲‘경기뮤직 브릿지 쇼케이스’ 탑3 선발팀 중 화노(출처/경기콘텐츠진흥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