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2-12-05 12:50 (월)

본문영역

부천 예술계를 이끌 청년예술인들의 전시와 공연...예술 지원 사업 '청년예술가S' 결과전 개최
상태바
부천 예술계를 이끌 청년예술인들의 전시와 공연...예술 지원 사업 '청년예술가S' 결과전 개최
  • 이세연 기자
  • 승인 2022.11.23 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예술가S' 실연회 현장(제공/부천문화재단)
▲'청년예술가S' 실연회 현장(제공/부천문화재단)

부천문화재단은 올 한 해 차세대전문활동지원사업 '청년예술가S'의 지원을 받은 청년예술인들의 활동 결과를 전시와 공연 형태로 선보인다. 부천아트벙커B39와 재단 공식 유튜브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청년예술가S'는 지역의 청년예술인을 경쟁력 있는 전문예술인으로 성장할 수 있게 돕는 사업이다. 올해부터는 부천의 청년예술인을 대상으로 집중 지원한다.

전시는 'S이야기 : 다람쥐, 낱말, 컵'이라는 제목으로 8명의 예술인이 참여했다. 참여 작가는 김경림, 김현진, 박지수, 이상민, 조은정, 전예총, 허연화, '사기꾼들' 등 예술인 7명, 단체 1곳이다.

11월 25일(금)까지 부천아트벙커B39 전시실에서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부천아트벙커B39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하며, 월요일은 휴관이다. 마지막 날은 오후 2시 30분에 전시실 입장을 마감한다. 

공연은 'S이야기 : 소리'로 정인경, 남달리, '밴드 삵', '이미영밴드', 등 예술인 2명과 단체 2곳이 참여한다. 재단은 11월 마지막 주인 11월 29일(화)부터 12월 2일(금)까지 '문화가 있는 날 : 청년예술가S 주간'으로 지정하고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매일 한 편씩 공연 영상을 공개할 예정이다. 공연은 인디 락, 퓨전 국악, 재즈 등이다. 

올해 '청년예술가S'는 사회적 배려계층 관련 필수 선발 제도를 도입해 무장애(barrier-free) 예술 활동을 지원했다. 청각장애인을 위해 한글 가사의 음악을 수어로 표현한 뮤직비디오, 말할 곳 없는 청년들의 고민을 어르신들의 지혜를 빌려 표현한 작품, 장애를 딛고 일어서 시각예술을 펼치는 예술인 지원 등 다양하다.

재단은 앞으로 예술인 발굴 사업 등을 통해 문화도시 부천의 문화예술 생태계 발전을 위한 노력을 지속할 계획이다.

▲'청년예술가S' 실연회 홍보 포스터(제공/부천문화재단)
▲'청년예술가S' 실연회 홍보 포스터(제공/부천문화재단)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