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3-02-03 22:13 (금)

본문영역

문체부·국토부, ‘2022 관광-항공 협력 포럼’ 개최...온라인 생중계 병행
상태바
문체부·국토부, ‘2022 관광-항공 협력 포럼’ 개최...온라인 생중계 병행
  • 고수영 기자
  • 승인 2022.12.13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는 국토교통부(이하 국토부)와 함께 12월 13일(화) 오후 1시 30분 롯데호텔 서울에서 ‘2022 관광·항공 협력 포럼’을 열어 한국문화(케이컬처)를 활용한 외국인 관광객 유치 활성화 방안 등을 논의한다고 밝혔다. 이번 토론회는 관심이 있는 사람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도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온라인으로도 생중계한다.

문체부와 국토부는 2018년부터 매년 관광-항공 분야를 연계한 공동 정책을 발굴하고 상호 협력하기 위해 토론회를 개최해왔다. 국제관광이 본격적으로 재개된 올해는 특히 그간 부쩍 성장한 한국문화(케이컬처) 열기가 외국인 관광객 수요 회복의 효자 노릇을 톡톡히 하는 사례를 공유하고, 지역 국제공항을 활성화하기 위한 관광-항공 협력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한국문화(케이컬처) 활용한 외국인 관광객 유치, 지역 인구감소 대응 협력방안 등 논의

1부에서는 ‘한국문화(케이컬처)를 활용한 지역 외국인 관광객 유치 활성화 방안’을 주제로 동덕여대 글로벌마이스(MICE)학과 허준 교수, 에스비에스(SBS)미디어넷 이상수 방송사업본부장, 티웨이항공 박성섭 상무가 발표한다.

2부에서는 ‘지역 인구감소 대응의 또 다른 출발점으로서 관광과 항공 분야 협력방안’에 대해 한국관광공사 정선희 관광컨설팅팀장, 일본 아오모리현청 히가시 나오키(Higashi Naoki) 기획정책부장, 관광벤처기업 ‘누아’ 서덕진 대표가 발표한다.

발표 이후에는 한양대 관광학부 이훈 교수와 항공대 경영학과 윤문길 교수가 주제별로 진행을 맡은 가운데 정부와 학계, 관광・항공업계 관계자들이 관광·항공 산업의 회복과 도약을 위한 정책 아이디어를 토론하고 질의응답을 한다.

문체부 윤지숙 정책 담당자는 “‘2023~2024 한국방문의 해’를 앞두고 열린 이번 토론회에서 나온 여러 의견을 귀담아듣고, 한국문화(케이컬처)를 융합한 관광콘텐츠를 확충해 관광·항공업계의 도약을 위한 정책 방안을 마련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국토부 신익승 정책 담당자는 “국제 항공노선의 다양화와 운항 규모 확대 등 항공·관광산업이 빠르게 회복하기 위한 제도적 지원을 지속하겠다.”라며 “항공·관광업계가 이번 토론회를 계기로 협력을 더욱 강화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2022 관광·항공 협력 포럼 안내문(출처/문화체육관광부)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