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4-05-16 21:34 (목)

본문영역

대구방짜유기박물관, 17일 오전 11시 어린이를 위한 국악 마당 공연 개최
상태바
대구방짜유기박물관, 17일 오전 11시 어린이를 위한 국악 마당 공연 개최
  • 백석원 기자
  • 승인 2024.04.14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대구문화예술진흥원 박물관운영본부 소속 대구방짜유기박물관은 4월 17일(수) 오전 11시 박물관 1층 재현실에서 ‘4월, 어린이를 위한 국악 마당’ 문화 공연을 개최한다.

공연에는 대구시립국악단(정유정, 권율과, 허정민, 전소이, 이아름, 박필구, 곽나연)이 출연하며 '아리랑', '정읍사', '섬집아기' 등 국악기 독주와 '문어의 꿈', '밤양갱' 등 국악기 합주, 그리고 한국무용 등을 펼친다.

이번 공연은 어린이들의 눈높이에 맞춰 화창한 봄날 국립공원 팔공산 기슭의 방짜유기박물관을 찾는 어린이들에게 새로운 볼거리를 선사할 예정이다. 또한 방짜유기로 제작된 타악기가 연주되는 공연이라 전국 유일의 방짜유기 전문 박물관인 대구방짜유기박물관에서 개최되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

대구방짜유기박물관은 작년부터 여러 차례 찾아가는 공연을 개최하며 팔공산 일원을 거점으로 한 복합문화공간의 역할을 다하고 있다. 공연은 오전 11시부터 1시간 정도 방짜유기박물관 재현실에서 열리며 어린이를 동반한 가족, 유치원이나 어린이집의 단체 방문으로 참여가 가능하다.

한편, 대구방짜유기박물관 기획전시실에서는 팔공산 국립공원 승격을 기념 기획 전시 ‘팔공산을 기억하고 기록하다Ⅱ’(’24.4.9.~7.14.)가 열리고 있다. 지난 4월 8일(월) 2시에 박물관 관계자와 지역 문화계 인사 4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개막식을 개최했으며, 전시에서는 팔공산의 역사 문화와 어반스케쳐스 대구 작가들이 팔공산의 사계절을 담은 기록화를 감상할 수 있다.

대구방짜유기박물관장을 맡고 있는 대구문화예술진흥원 박물관운영본부 신형석 본부장은 “봄날에 어린이들이 방짜유기박물관에서 공연을 보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길 바란다. 또한 많은 시민들이 새로운 기획전시를 관람하며 국립공원 팔공산의 사계절에 대한 매력을 느껴 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대구방짜유기박물관은 4월 17일(수) 오전 11시 박물관 1층에서 ‘4월, 어린이를 위한 국악 마당’ 문화 공연을 개최한다.(출처/(재)대구문화예술진흥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