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4-05-30 15:25 (목)

본문영역

모두에게 열린 '제20회 안산국제거리극축제', 생태친화와 접근성 강화 노력
상태바
모두에게 열린 '제20회 안산국제거리극축제', 생태친화와 접근성 강화 노력
  • 전동진 기자
  • 승인 2024.05.06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문화재단, 제19회 안산국제거리극축제 휠체어 관람석 준비 모습
▲제19회 안산국제거리극축제 휠체어 관람석 준비 모습(출처/ⓒ안산문화재단)

경기 안산시와 안산문화재단이 ‘모두에게 열린’ 안산국제거리극축제가 되도록 다각적인 노력을 펼치고 있다.

6일까지 안산문화광장과 안산호수공원 중앙광장 일대에서 펼쳐지는 제20회 안산국제거리극축제는 비인간에 주목하며 생태친화적인 장치와 모든 관람객이 편안하게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접근성 강화 장치를 마련했다.

먼저 축제를 찾아온 시민에게 기후위기의 심각성을 알리고자 다각적인 생태친화적 노력을 추진한다.

작년 안산국제거리극축제는 폐파렛트를 활용한 프로그램 안내 및 안내부스 제작, 볏짚을 활용한 거리미술 프로그램, 친환경 소재 홍보물 제작 등 공연, 운영, 홍보 측면에서 생태친화적 노력을 기한 바 있다. 작년과 마찬가지로 프로그램북 인쇄물 감량, 온라인 중심 축제 정보 전달, 친환경 소재를 활용한 인쇄물 제작 등 노력을 계속한다.

올해도 작년의 노력을 지속한다. 또한 참가 아티스트와 함께 일회용품 최소화 등 생활 속에서 실천할 수 있는 사소한 노력은 물론 축제 현장에 통합 폐기물 관리 부스를 운영하여 자원 순환을 도모한다.

축제는 ‘ECO’ 활동을 담당할 자원활동가를 선발하여 이러한 생태친화적 노력을 적극 홍보할 예정이다.

관람객의 접근성을 강화하기 위한 노력도 이어가고 있다.

우선 작년과 마찬가지로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이나 장애인이 축제를 편안하게 관람할 수 있도록 휠체어 대여 서비스를 운영한다. 공연 사이트엔 휠체어 관람객석이 준비되어 있다.

올해는 지도를 화장실, 주차장, 수유실 등 편의시설만 표기한 ‘접근성 지도’와 공연 정보만 담은 ‘공연 지도’로 이분화해서 운영한다. 또한, 관람객이 두 손 편안하게 공연을 관람할 수 있도록 메인 리플렛, 서브 리플렛, 프로그램북을 프로그램북 하나로 통합했다.

특히 장애인 관람객도 축제를 원활하게 즐길 수 있도록 여러 장치를 마련했다.

프로그램북 제작 시 각 공연 별로 접근성 픽토그램을 병기하여, 공연 관람에 대한 각종 유의사항과 제공 서비스를 한 눈에 볼 수 있도록 했다. 사전예약 작품의 경우 장애인 관람객을 위해 선예매 서비스 및 별도 예매페이지를 운영했다.

또한 지적장애인과의 의사소통을 위해 안산시장애인복지관과 함께 AAC(그림판)을 종합안내소에 배치하는 한편, 농아인도 편안하게 공연을 관람할 수 있도록 공연 대본을 지원하고 한국농아인협회 안산시지부와 함께 한국수어 통역을 지원한다.

마지막으로 편안하고 안전한 공연환경 조성을 위해 안산시민의 목소리가 담긴 ‘릴렉스드 퍼포먼스’ 안내멘트를 공연 전에 방송한다.

안산국제거리극축제 윤종연 예술감독은 “축제를 찾아온 관람객에게 기후위기의 심각성을 알리고, ‘당연한 편의’에 묻혀버린 주변을 돌아보게 하기 위한 노력”이라며 “관람객에게 유의미한 영향력이 끼쳤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