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본문영역

국회사랑재에서 ‘국회 사랑재 한마당’ 전통음악회 9월26일 개최
상태바
국회사랑재에서 ‘국회 사랑재 한마당’ 전통음악회 9월26일 개최
  • 고성민 기자
  • 승인 2019.09.09 2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회는 오는 9월 26일(목) 오후 7시 30분 국회 사랑재에서 ‘국회 사랑재 한마당’을 개최한다.

한강이 굽어 보이는 국회 전통한옥 사랑재에서 울려나오는 우리 가락의 향연을 통해 국회가 국민에게 소통의 장이 열릴 예정이다. 

국회 사랑재는 외국 귀빈들에게 전통한옥의 멋과 문화를 소개하고, 국회의원들의 의정활동 공간으로 활용하기 위해 2011년 건립됐다. 이번 공연을 통해 일반인에게는 작년 11월에 이어 두 번째로 그 내부가 공개된다.

이번 공연은 ‘옛 사랑방의 전통음악회’ 형식으로 진행된다. 이날 행사에는 정재국 명인과 이·전수자들이 대취타, 피리 독주곡 및 합주곡을 통해 한국의 전통악기 중 부는 악기인 취(吹)악기와 때리는 악기인 타(打)악기가 어우러지는 우리 전통음악의 진수를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정재국 명인은 ‘국가무형문화재 제46호 피리정악 및 대취타 보유자’이자 우리나라 궁중음악과 정악의 전통을 지켜온 인물로 평가받고 있으며, 이날 공연에서 ‘영산회상-상령산’ 피리 독주곡을 연주할 예정이다.

 ‘국가무형문화재와 함께하는 국회 사랑재 한마당’에 참석을 희망하는 국민은 9월 16일(월) 오전 9시부터 국회문화행사 홈페이지를 통하여 신청할 수 있다.

오는 9월26일 국회 사랑재에서 열리는  ‘국회 사랑재 한마당’ 포스터 (출처/국회의사당 홈페이지)
오는 9월26일 국회 사랑재에서 열리는 ‘국회 사랑재 한마당’ 포스터 (출처/국회의사당 홈페이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