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19-09-16 16:07 (월)

본문영역

추석 극장가에 흥행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영화 '타짜: 원 아이드 잭' 개봉 3일 만에 100만 관객 돌파
상태바
추석 극장가에 흥행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영화 '타짜: 원 아이드 잭' 개봉 3일 만에 100만 관객 돌파
  • 백석원
  • 승인 2019.09.13 2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생을 바꿀 기회의 카드 ‘원 아이드 잭’을 받고 모인 타짜들이 목숨을 건 한판에 올인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 <타짜: 원 아이드 잭>이 흥행 잭팟을 터뜨렸다. 개봉 첫날 33만 관객을 동원하며 시리즈 역대 최고 오프닝 스코어를 기록한 데 이어, 개봉 3일째인 오늘(13일) 오후 7시 46분 100만 관객을 돌파하며 <타짜>, <타짜-신의 손>보다 이틀 빠른 흥행 속도를 보이고 있는 것이다.

<타짜> 시리즈의 흥행 기록을 새로 써내려가고 있는 <타짜: 원 아이드 잭>의 거침없는 흥행세는 이미 예견되어 왔다. 시사 이후 평단의 호평을 얻으며 강력한 존재감을 드러낸 <타짜: 원 아이드 잭>은 개봉 전 전체 예매율 1위를 석권하며 본격적인 흥행 레이스를 시작했다. 또한 포커판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타짜들의 치열한 승부와 더욱 화려해진 손기술, 개성 강한 캐릭터들의 완벽한 팀플레이로 압도적인 몰입감을 선사하며 추석 극장가를 찾은 성인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전설적인 타짜 ‘짝귀’의 아들이자 고시생인 ‘일출’(박정민)은 공부에는 흥미가 없지만 포커판에서는날고 기는 실력자다. 포커판에서 우연히 알게 된 ‘마돈나’(최유화)의 묘한 매력에 빠져든 일출은 그녀의 곁을 지키는 ‘이상무’(윤제문)에게 속아 포커의 쓴맛을 제대로 배운다. 돈도 잃고 자존심까지 무너진 채 벼랑 끝에 몰린 도일출, 그의 앞에 정체불명의 타짜 ‘애꾸’(류승범)가 나타난다.
거액이 걸린 거대한 판을 설계한 애꾸는 전국에서 타짜들을 불러모은다. 일출을 시작으로 셔플의 제왕 까치(이광수), 남다른 연기력의 영미(임지연), 숨은 고수 권원장(권해효)까지 무엇이든 될 수 있고, 누구든 이길 수 있는 ‘원 아이드 잭’ 팀으로 모인 이들, 인생을 바꿀 새로운 판에 뛰어드는데…
베팅을 할 때는 인생을 걸어야지! 타짜니까!
 

▲
▲<타짜: 원 아이드 잭>영화 포스터 (출처/롯데엔터테인먼트)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