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2-12-04 14:52 (일)

본문영역

역사와 문화가 있는 부잣길, 낭만 가득한 가을
상태바
역사와 문화가 있는 부잣길, 낭만 가득한 가을
  • 이주성 객원기자
  • 승인 2019.10.17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을이 행복한 부잣길 음악회' 공연 모습(출처/의령군청)
▲'가을이 행복한 부잣길 음악회' 공연 모습(출처/의령군청)

 

단풍이 예쁘게 물드는 계절인 가을과 함께 하는 '2019 가을이 행복한 부잣길 음악회'가 열린다.

부잣길은 역사와 문화가 있는 거리로서 건강과 부자의 기운을 함께 얻을 수 있는 행복한 길이라 불렸다.

'부잣길을 걷는 사람들'이 매월 세 번째 일요일에 진행하는 걷기 프로그램인 부잣길 걷기와 더불어 걷기에 참여한 사람들이 출연해 만드는 음악회이다.

이번 음악회에선 기타와 노래, 연주와 더불어 시 낭송 등으로 구성해 낭만적인 가을을 느낄 수 있다.

"2019 가을이 행복한 부잣길 음악회"는 제70차 부잣길 걷기와 함께 20일 11시 30분에 부잣길 A코스 구간인 호미산성에서 열린다.

남강변과 숲길을 따라가는 가을색 짙은 추억의 길이 될 제70차 부잣길 걷기는 20일 오전 10시에 의령군 정곡면 호암생가 공영주차장에서 출발해 호암생가를 둘러보고 월현천과 탑바위, 불양암, 호미산성과 호미마을까지 걸어간다.

박호상 대표는 "감동이 함께하는 아름다운 동행이 될 부잣길 음악회는 소중한 추억의 시간을 나눌 수 있는 사색의 길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