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19-10-15 12:49 (화)

본문영역

부산시, 사람중심 보행환경 조성에 전력 투구
상태바
부산시, 사람중심 보행환경 조성에 전력 투구
  • 고수영 기자
  • 승인 2019.05.28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시(오거돈 시장)는 보행자 안전확보 및 보행불편 해소를 위해 보행불편지역, 무단횡단 잦은 곳, 보도단절 구간에 2022년까지 4년간 35억 원을 투입, 횡단보도 1천252개소를 확대 설치한다고 밝혔다.

  시는 올해 예산 5억 원을 우선 확보해 부산진구 신암로 등 보행불편 및 무단횡단 잦은 곳 12개소와 주도로와 보조도로가 만나 보도가 단절된 구간 305개소에 대하여 경찰청(서) 교통안전시설심의를 거쳐 횡단보도를 설치한다.

  부산진구 신암로 일원은 인근 지역에 횡단보도가 설치되어 있지만, 보행불편에 따른 무단횡단 사망사고가 발생한 지역으로, 횡단보도를 추가 설치해 보행불편을 해소하고 무단횡단 교통사고를 예방하고자 하는 곳이다.

  시는 보행자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횡단보도 투광기, 무단횡단금지시설 등 다양한 교통안전시설물을 지속적으로 설치한 결과, 작년 교통사고 사망자가 전년 대비 대폭 감소(162→122명, 25%↓)하였으나 보행 교통사고 사망자는 여전히 높게 나타나, 사람 중심의 보행환경 조성을 위한 횡단보도 확대‧설치를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