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19-11-20 20:10 (수)

본문영역

한국소아당뇨인협회, 행정안전부와 함께하는 희망! 충전! 대한민국 당뇨학교 중화민국(대만)연수 진행!!
상태바
한국소아당뇨인협회, 행정안전부와 함께하는 희망! 충전! 대한민국 당뇨학교 중화민국(대만)연수 진행!!
  • 고수영 기자
  • 승인 2019.10.31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소아당뇨인협회 대한민국 당뇨학교 중화민국(대만)연수 진행 (출처/한국소아당뇨인협회)

한국소아당뇨인협회는 지난 10월 25일부터 10월 28일까지 3박 4일 동안 대한민국 당뇨학교의 1형 당뇨병 아이들과 중화민국(이하 ‘대만’) 타이베이를 방문하고, 대만최대의 1형 당뇨병단체와 교류하고 멕케이병원의 해외연수 프로그램을 진행하였다.

소아당뇨협회가 행정안전부 지원으로 운영 중인 ‘희망! 충전! 대한민국 당뇨학교 10기 프로그램’은 1년 동안 소아·청소년 1형 당뇨병 아이들이 학습학교, 예체능학교, 현장체험, 캠프학교, 해외연수학교 등을 실시하는 행정안전부 공모사업 우수프로그램이다.

2019 해외연수학교는 소아·청소년 1형 당뇨병 아이들 (강효성-중2, 김가민-초6, 김서희-초3, 김성훈-중2, 박채연-초5, 유진희-초5, 윤시언-중3, 윤채언-고2, 윤혜준-초6, 정하윤-초3) 10명과 당뇨가족(최경숙-환아 엄마, 윤성현-환아 형제) 2명 그리고 전문가스텝(장영우 유성선병원 가정의학과장-의사, 박혜련 교육위원-간호사, 김은지 사무국장-영양사, 김영지 청년 1형 당뇨인-자원봉사자, 안자희 부회장-체육교사, 김광훈 회장-사회복지사) 6명까지 18명 모두가 원 팀으로 참가했다.

이번 연수는 두 가지의 1형 당뇨병 교육과정을 진행했으며, 첫 번째 과정으로 가톨릭재단에서 운영하는 1형 당뇨병 모임에서 Brian교수가 진행하는 레크레이션에 참여하여, 대만과 한국의 1형 당뇨병 아이들이 서로 이야기 나누고 교류하는 시간을 가졌다. 대만의 1형 당뇨인 및 가족들은 각 지역별로 모임을 자주하며, 서로를 격려하는 멘토링 프로그램을 통해 서로의 이야기를 터놓고 이야기 하며 공감대를 형성한다고 한다. 또한 나이로 구분하여, 6세 이하까지의 가족캠프, 초등학생 캠프, 24세 이하의 청소년 캠프, 성인 캠프까지 나이별로 조직이 잘되어 있고, 특히 모든 프로그램을 가족들이 스스로 구성하고 만든다고 소개하였다.

두 번째 과정은 107년 전통의 멕케이 어린이병원을 방문하여 연수를 이어갔다. 멕케이 어린이병원은 1912년에 기독교 선교사가 세운병원으로 2004년부터는 어린이병원으로 새롭게 출범하여 9층부터 11층을 어린이 센터로 운영하고 있으며, 이번 세미나를 통해서 병원의 시설과 진료과정을 체험하고, 1형 당뇨병 대표엄마와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대만의 경우 아직CGMS는 허가되지 않았고, 펌프사용비율은 5퍼센트 정도로 미비하며, 보험제도는 1형 당뇨병환자에게만 하루 4개의 스트립이 무상지원 된다고 하면서, 최근 진행된 한국의 보장성 확대제도에 부러움을 이야기 하였다. 또한 이번 세미나를 통해 내년 여름 소아당뇨협회의 여름캠프에 대만의 1형 당뇨병 아이들을 초청하였고, 대만에서도 내년 캠프를 통해 교류를 이어나가자고 합의 하였다.

소아당뇨협회 김광훈 회장은 “3년째 이어오는 해외연수가 비록 3박 4일의 짧은 기간이었지만 아이들에게는 큰 경험의 시간이 되었을 것이다.” “향후에도 한국과 대만의 교류를 통해 서로 이해하고, 장점을 배우는 시간을 가지고 특히 당뇨병 아이들의 교류가 늘어나기를 희망한다.”고 이야기 하였다.


멕케이 어린이병원 1형 당뇨병센터 Wei-Hsin, Ting 교수는 “무엇보다 수년간 발전된 당뇨병 보장성확대 이야기를 들어보니 대만에서도 1형 당뇨병환자들을 위한 정책이 발전될 수 있도록 노력을 해야 할 것 같고, 앞으로 양국의 단체가 교류하며, 서로에게 좋은 시너지를 내며 발전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이야기 하였다.

▲한국소아당뇨인협회 대한민국 당뇨학교 중화민국(대만)연수 진행 (출처/한국소아당뇨인협회)

이틀 동안의 교육일정 이외에도 타이베이 101타워, 황금박물관, 국립박물관 등을 방문하여, 중국의 고대, 중세의 문화재를 감상하며, 그 시대의 우리나라와 중국의 관계에 대해서 배웠고, 특히 일제강점기 중화민국 본토에서 진행되었던 대한민국의 독립운동의 역사를 통해 3.1운동 100주년과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돌이켜보는 계기가 되었다. 이번 연수를 통해서 평소질병관리로 지친 마음을 위로하며 우리들의 미래를 위해 더욱 노력하자는 다짐을 하게 되었다.

대만연수를 마친 소아당뇨협회는 오는 11월 16일 세계당뇨병의 날 기념 제9회 학술제 및 장학기금 전달식 등을 개최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