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2-11-29 05:53 (화)

본문영역

희나리 작가 동명 웹툰 원작, 이시언의 파격 변신으로 기대를 모으는 영화 '아내를 죽였다' 12월 11일 개봉
상태바
희나리 작가 동명 웹툰 원작, 이시언의 파격 변신으로 기대를 모으는 영화 '아내를 죽였다' 12월 11일 개봉
  • 백석원
  • 승인 2019.11.13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웹툰 원작 콘텐츠 전성시대! 다음 웹툰 평점 9.4! 
동명 웹툰 원작 <아내를 죽였다> 12월 11일(수) 개봉 확정하며 기대 UP!

▲영화  ‘아내를 죽였다’ 중에서 (출처/단테미디어랩)

<신과 함께> 시리즈, <내부자들> 등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한 작품들이 흥행에 성공하며 웹툰 원작 영화에 대한 관심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오는 12월 11일(수) 개봉하는 <아내를 죽였다> 역시 ‘잔인한 축제’ 등으로 유명한 희나리 작가의 동명 웹툰을 원작으로 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아내를 죽였다>는 음주로 전날 밤의 기억이 사라진 남자가 아내를 죽인 범인으로 몰리면서 벌어지는 사투를 그린 블랙아웃 스릴러 영화다.

▲영화  ‘아내를 죽였다’ 중에서 (출처/단테미디어랩)

2010년 다음에서 연재된 웹툰 ‘아내를 죽였다’는 평점 9.4점을 기록하며 현실 공감을 불러일으키는 설정과 이야기가 전개될수록 드러나는 반전에 반전으로 독자들의 관심을 받았다. <아내를 죽였다>의 제작사인 단테미디어랩의 대표이자 연출을 맡은 김하라 감독은 네이버 웹드라마 [질풍기획]을 시작으로 웹툰 기반 콘텐츠 제작에 꾸준한 관심을 가져왔다.

김하라 감독은 희나리 작가의 작품을 보고 “일상적인 사건에 스릴러 장르를 결합해 사건을 파헤쳐 가는 점이 매우 흥미로웠고, 스크린으로 옮겼을 때도 충분히 관객들의 호기심을 자극할 수 있는 것은 물론 사건의 이면에 담긴 사회적 메시지까지 전달할 수 있는 작품이라 생각해 영화화를 결심했다”고 전했다. 이처럼 신선한 설정과 탄탄한 스토리텔링으로 인기를 모은 웹툰의 영화화로 더욱 기대를 모으는 <아내를 죽였다>는 제32회 도쿄국제영화제 경쟁부문인 ‘아시안 퓨처’에 초청되는 등 개봉 전부터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웹툰 원작으로 신뢰도를 더하며 관객들의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는 영화 <아내를 죽였다>는 12월 11일(수) 개봉한다.

▲영화  ‘아내를 죽였다’ 중에서 (출처/단테미디어랩)

친구와 술을 마신 후 곯아떨어진 ‘정호’는 숙취로 눈을 뜬 다음 날 아침, 
별거 중이던 아내 ‘미영’이 살해당했다는 충격적인 소식을 듣게 된다.

그 순간, 자신의 옷에 묻은 핏자국과 피 묻은 칼을 발견한 ‘정호’.
가장 강력한 용의자로 지목된 그는 경찰의 눈을 피해 도망친다.

알리바이를 입증하고 싶지만 간밤의 기억은 모두 사라진 상태. 
스스로를 믿을 수 없는 최악의 상황에서 
‘정호’는 어젯밤의 행적을 따라가기 시작하는데… 

끊어진 기억과 기억 사이, 
사라진 모든 것을 의심하라.

▲영화  ‘아내를 죽였다’ 포스터  (출처/단테미디어랩)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