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19-12-06 19:53 (금)

본문영역

제40회 청룡영화제 시상식 영화 '기생충' 5관왕, 남우주연상 정우성, 여우주연상 조여정
상태바
제40회 청룡영화제 시상식 영화 '기생충' 5관왕, 남우주연상 정우성, 여우주연상 조여정
  • 백석원
  • 승인 2019.11.23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제40회 청룡영화제 시상식에서 최우수작품상 영화 '기생충'의 왼쪽부터 배우 여우주연상 조여정, 송강호, 박소담(출처/SBS 방송화면 캡처)

21일 인천 파라다이스시티에서 제40회 청룡영화제 시상식이 열렸다. 사회는 시상식의 전통과도 같이 올해에도 배우 김혜수, 유연석이 맡았다.

이날 청룡영화제에서 최우수작품상은 영화 '기생충'이 차지했으며 '기생충'은 감독상(봉준호), 여우주연상(조여정), 여우조연상(이정은), 미술상(이하준) 등 5관왕을 차지하였다.

남우주연상은 '증인'의 정우성, 여우주연상 '기생충'의 조여정이 받았다. 정우성은 "계획하고 꿈꾸지 않고 버티다 보니까 이렇게 상을 받게 됐다"고 말했고, 조여정은 "어느 순간 연기가 그냥 내가 짝사랑하는 존재라고 받아들였던 것 같다. 절대 사랑이 이뤄질 수 없다고 생각했던 게 나의 원동력이었던 거 같다. 지금처럼 씩씩하게 잘, 열심히, 짝사랑해 보겠다"고 말해 연기자들의 오랜 노력을 전했다.

이외에도 남녀조연상은 '국가부도의 날'의 조우진과 '기생충'의 이정은, 신인남녀상은 '양자물리학' 박해수와 '미성년' 김혜준, 신인감독상은 '엑시트'의 이상근 감독이 수상의 기쁨을 누렸다. 최다관객상은 1600만 관객을 동원한 '극한직업'이 차지했으며 인기스타상은 박형식과 이광수, 이하늬, 임윤아 등이 받았다.

▲ 제40회 청룡영화제 시상식에서 수상소감을 말하는 남우주연상 '증인'의 정우성 (출처/SBS 방송화면 캡처)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