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0-01-25 14:30 (토)

본문영역

전 세계 크리스마스 스테디셀러 발레 '호두까기인형' 신비롭고 환상적인 유니버설발레단의 무대!
상태바
전 세계 크리스마스 스테디셀러 발레 '호두까기인형' 신비롭고 환상적인 유니버설발레단의 무대!
  • 백석원 기자
  • 승인 2019.12.03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비롭고 환상적인 유니버설발레단의 무대!
정통 클래식음악과 발레 마임의 수준 높은 콜라보!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명품 발레 입문작!
▲
▲전 세계 크리스마스 스테디셀러  발레 '호두까기인형'(출처/대전예술의전당)

매년 겨울, 전 세계 주요 공연장에 오르는 세계적인 히트상품, 발레 <호두까기인형>이 12월 6일부터 8일까지 사흘간 대전예술의전당 아트홀에서 열린다. 

<호두까기인형>은 발레 역사상 가장 위대한 작곡가 차이콥스키와 안무가 프티파-이바노프 콤비가 완성한 작품으로 <백조의 호수>, <잠자는 숲속의 미녀>와 더불어 고전발레 3대 명작으로 꼽힌다. 1892년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마린스키 극장에서 초연된 이후 127년간 크리스마스를 장식하며 세계적인 사랑을 받고 있다. 이번에 공연하는 유니버설발레단의 <호두까기인형>은 1986년 초연 이후 34년간 국내 최다(870여회)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전 세계 크리스마스 스테디셀러  발레 '호두까기인형'(출처/대전예술의전당)

유니버설발레단의 <호두까기인형>은 러시아 마린스키발레단의 바실리 바이노넨 버전을 따른다. 차이콥스키 음악의 아름다움을 가장 잘 살려냈다는 평을 받는 바이노넨의 <호두까기인형>은 연말 분위기를 한껏 무르익게 할 신비롭고 환상적인 무대, 원작의 스토리가 생생하게 살아 숨쉬는 연출과 안무로 유명하다. '눈의 왈츠' '꽃의 왈츠'의 수준 높은 코르드 발레(군무), 클라라와 호두까기왕자의 파드되(2인무), 러시아, 스페인, 아라비아, 중국의 캐릭터 댄스까지 볼거리도 풍성하다. 정통 클래식의 정제된 안무에 발레마임이 적절하게 구성되어 있고,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어 발레 입문작으로도 좋다.

이 작품은 신인 무용수가 주역으로 발돋움하는 기회의 창이기도 하다. 대부분의 발레단에서 주역 무용수들이 <호두까기인형>을 통해 관객들에게 자신의 존재를 처음 알리게 된다. 올해는 강미선-콘스탄틴 노보셀로프 / 베린 코카바소그루-임선우 / 홍향기-이동탁 / 손유희-간토지 오콤비얀바 등 네 커플이 새로운 호흡을 선보인다. 차세대 스타에 대한 발레 팬들의 관심이 벌써부터 뜨겁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