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1-01-22 18:37 (금)

본문영역

29개국 123명 참가! 눈이 오지 않는 나라 청소년, 평창으로 초대 『2020 드림프로그램』 개최!
상태바
29개국 123명 참가! 눈이 오지 않는 나라 청소년, 평창으로 초대 『2020 드림프로그램』 개최!
  • 전동진 기자
  • 승인 2020.01.02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20.1.6.~1.18. 13일간 강릉·평창 일원에서 리뉴얼된 드림프로그램 진행
- 꿈을 이룬 드림 출신 현역 선수 3명 평창 홈커밍, 후배들에게 특별한 경험 공유

2018평창 기념재단은 평창 알펜시아 및 강릉 빙상경기장 일원에서 13일간(1.6~18) 『2020 드림프로그램』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지난 15년간 진행된 ‘드림프로그램’은 눈이 오지 않는 나라의 청소년들이 동계스포츠와 한국문화를 체험할 수 있도록 우리나라에 초대하는 프로그램이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및 패럴림픽(이하 평창올림픽) 유치와 성공적 개최에 기여하고 동계스포츠 불모지에 동계 종목을 전파하며 동계스포츠의 새로운 지평(New Horizon)을 여는 데 일조했다. 

강원도가 행사를 주관하며 평창올림픽 유치와 성공개최에 크게 기여하고 다수의 동계 엘리트 선수를 배출한바 있는 드림프로그램을 “미래세대에 더 큰 꿈을!”(Inspiring the Next Generation!) 이라는 새로운 슬로건과 신규 엠블럼으로 2018평창 기념재단이 새로운 주관자로 바통을 이어받았다.

▲
▲“미래세대에 더 큰 꿈을!”(Inspiring the Next Generation!) 이라는 새로운 슬로건과 신규 엠블럼(출처/강원도)

2020 드림프로그램은 29개국 123명(장애인 6개국 20명 포함)이 참가할 예정으로 신규 개설된 봅슬레이 종목을 포함하여 7개 세부종목의 동계스포츠아카데미를 운영한다. 
   
동계스포츠 아카데미의 세부종목은 설상 5종목(스키, 장애인스키, 스노보드, 장애인스노보드, 봅슬레이), 빙상 2종목(피겨 스케이트, 쇼트트랙)의 수준별 맞춤형 교육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지도자들을 위한 코칭 교육 프로그램도 새롭게 개설되었다.

또한, 동계스포츠 훈련 외에도 케이팝 댄스, 태권무 등 대표 한류 문화 전문강습 프로그램을 기간 내 운영하여 참가자들의 참여로 직접 꾸며지는 콘테스트‘평창 갓 탤런트’를 새롭게 운영하는 등 다채로운 부대행사 구성으로 참가자 중심의 프로그램을 선보일 예정이다.
 

▲
▲2018평창 드림프로그램 사진 (출처/강원도)

올해 프로그램에는 ‘드림프로그램’을 통해 꿈을 이룬 선수 3명*이 함께해 의미를 더한다. 이들은 ‘드림프로그램’의 15년 역사를 기념하고 평창올림픽 유산 계승과 발전을 위해 설립된 2018 평창 기념재단, 새롭게 출발하는 드림프로그램의 재탄생을 축하하기 위해 참가를 결정했다. 이를 통해 아시아 동계스포츠의 중심으로서의 대한민국의 위상을 보여주고, 신규 참가자들에게 큰 영감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엘비스 옵마니스(Elvis Opmanis, 남, 22, 라트비아): 2009년 드림프로그램 참가, 국제스키연맹(FIS) 스키 세계선수권 알파인스키 종목 선수, 다니엘 사파리(Daniel Safari, 남, 25, 케냐): 2012년 드림프로그램 참가,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 장애인스키 종목 선수(케냐 최초 장애인올림픽 선수), 레이철 엘리자베스(Rachel Elizabeth, 여, 20, 남아프리카공화국): 2014년 드림프로그램 참가, 2016 동계청소년올림픽 알파인스키 종목 선수

유승민 기념재단 이사장은 “동계스포츠발전에 크게 기여한 드림프로그램의 15년간의 성과를 회고하고 미래 동계 올림피언을 배출하기 위해 2020 드림프로그램은 교육 및 문화 컨텐츠를 강화하는 등 더욱 내실 있는 행사로 재도약의 계기로 삼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나주시는 전국 최고 수준의 스포츠 시설 인프라를 기반으로 한 선제적 유치활동을 통해 작년 대비 500여명이 증가한 사격·사이클·육상 등 8개 종목 150개 팀, 1,700여 선수가 동계 전지훈련에 돌입한다고 2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달 3일부터 2월 29일까지 사격 국가대표 선수단(49명)이 국제사격장에서 전지훈련에 들어간다.

사이클, 육상 국가대표후보 선수 700여명도 내달 29일까지 나주시 주요 도로와 벨로드롬 사이클 경기장, 종합운동장에서 훈련을 할 예정이다.

앞서 시는 지난 12월 10일 동계 전지훈련 유치를 위한 민·관 협의체 회의를 개최, 각 종목 단체와의 협의를 통해 스포츠마케팅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동계 전지훈련 유치는 겨울철 비수기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선수단이 최적의 기량을 갈고 닦을 수 있도록 종목별 훈련장 점검 및 위생과 안전에 최선을 다해가겠다”고 말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