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2-09-29 12:09 (목)

본문영역

1,600만 관객을 사로잡은 '극한직업' 이병헌 감독 신작 '드림' 배우 박서준, 이지은(아이유) 캐스팅 확정!
상태바
1,600만 관객을 사로잡은 '극한직업' 이병헌 감독 신작 '드림' 배우 박서준, 이지은(아이유) 캐스팅 확정!
  • 백석원 기자
  • 승인 2020.01.04 1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병헌 감독의 차기작 <드림>(가제)에 배우 이지은이 캐스팅을 확정 지었다. (출처/ 카카오M)

지난해 최고의 흥행작 <극한직업>의 연출을 맡은 이병헌 감독의 차기작 <드림>(가제)이 장르를 불문하는 폭넓은 연기력을 선보이며 충무로의 주목받는 배우로 떠오른 이지은의 캐스팅을 확정 지으며 뜨거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드림>(가제)은 선수 생활 최대 위기에 놓인 축구선수 ‘홍대’(박서준)와 생전 처음 공을 잡아본 특별(?)한 국가대표 선수들의 홈리스 월드컵 도전을 그린 유쾌한 드라마이다.

<극한직업><스물> 이병헌 감독의 차기작 <드림>(가제)에서 이지은은 ‘홍대’(박서준)가 감독을 맡은 급조된 축구대표팀의 다큐멘터리를 제작하며 성공을 꿈꾸는 방송국 PD ‘이소민’ 역을 맡았다. 이번 영화에서 이지은은 인생 반전에 대한 열망을 숨기지 않는 솔직하고 대담한 모습부터 누구보다 선수단의 꿈을 응원하는 마음 따뜻한 모습까지 보여주며 입체적인 캐릭터를 완성시킬 예정이다. 

이지은은 2011년 드라마 [드림하이]를 통해 연기 활동을 시작한 이후 [프로듀서][나의 아저씨][호텔 델루나] 등 출연하는 드라마마다 흥행을 성공시켰다. 이렇듯 음악뿐만 아니라 깊이 있는 연기력까지 인정 받은 이지은이 <드림>(가제)에서 또 한번 그녀만의 매력으로 관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이처럼 충무로 대세 배우 이지은의 캐스팅을 확정 지은 <드림>(가제)은 이병헌 감독의 재기 발랄한 스토리와 감각적인 연출력, 개성 넘치는 다채로운 캐릭터들을 통한 감동과 유쾌한 웃음을 예고한다. 여기에 예기치 못한 사건에 휩쓸려 징계 중인 축구선수 ‘윤홍대’ 역을 맡은 박서준과 이지은의 환상적인 연기 앙상블까지 기대케 하며 벌써부터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제작 전부터 이병헌 감독과 배우 박서준, 이지은의 흥미로운 조합으로 기대를 모으는 영화 <드림>(가제)은 2020년 크랭크인 예정이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