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0-03-28 08:21 (토)

본문영역

'2012', '투모로우' 롤랜드 에머리히 감독 2020년 전투 액션 영화 '미드웨이'
상태바
'2012', '투모로우' 롤랜드 에머리히 감독 2020년 전투 액션 영화 '미드웨이'
  • 백석원 기자
  • 승인 2020.01.15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롤랜드 에머리히 감독 2020년 전투 액션 영화 '미드웨이' 중에서(출처/(주)누리픽쳐스)

압도적인 전쟁 액션 블록버스터로 2019년 마지막과 2020년의 시작을 화려하게 장식한 <미드웨이>가 2020년을 사로잡은 첫 번째 블록버스터로 자리매김한 가운데 올해 연이어 극장가를 찾는 액션 영화에 대한 관심 또한 커지고 있다. 

전쟁 액션 블록버스터 <미드웨이>를 비롯, 관객들의 눈길을 사로잡는 전쟁액션 영화들이 연이어 개봉하며 국내 관객을 찾을 예정이다. 진주만 공습 후 태평양을 넘보던 최강 일본을 침몰시키며 전 세계 역사를 바꾼 기적 같은 전투 ‘미드웨이 해전’을 그린 전쟁 액션 블록버스터 <미드웨이>는 지난달 말일 개봉 후 새해에도 멈추지 않는 흥행 순항으로 실 관람객들의 뜨거운 호평을 이어가고 있는 상황이다.

스크린을 압도하는 통쾌한 액션감과 가슴을 울리는 전쟁 실화를 바탕으로 한 <미드웨이>는 실관람객들의 높은 만족도를 이끌어내며 90만 관객을 돌파했다. 놀라운 행보를 보여주고 있는 <미드웨이>가 2020년에도 거침없이 이어갈 흥행 귀추가 주목된다. 

 

▲
▲롤랜드 에머리히 감독 2020년 전투 액션 영화 '미드웨이' 포스터(출처/(주)누리픽쳐스)

<미드웨이>에 이어 2020년 극장가를 강타할 액션 영화들 역시 눈에 띈다. 2월 개봉을 앞두고 있는 <1917>은 독일군의 함정에 빠진 아군을 구하기 위해 적진을 뚫고 전쟁터 한복판을 달려가는 두 영국 병사가 하루 동안 겪는 사투를 그린 영화다.

▲제77회 골든 글로브 시상식에서 작품상(드라마 부문)과 감독상 수상 '1917' 포스터(출처/(주)누리픽쳐스)

<1917>은 제77회 골든 글로브 시상식에서 작품상(드라마 부문)과 감독상 수상의 쾌거를 이룬 것뿐만 아니라 제92회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 후보 발표에서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촬영상, 음악상 등 총 10개 부문에 노미네이트 되었다. 리얼리즘 전쟁 블록버스터 <1917>은 2020년 상반기를 화려하게 장식할 영화로 손꼽히며, 국내 관객들의 관심을 독차지하고 있다.

이어서 6월 개봉을 앞두고 있는 영화 <탑건: 매버릭>은 최고의 조종사 매버릭의 이야기를 담은 <탑건>의 후속편으로 34년 만에 톰 크루즈가 비행 조종사를 직접 연기 및 제작에 모두 참여했다. 실제 제트기를 조종하는 톰 크루즈, 완전히 새로워진 카메라 시스템, 중력을 거스르는 액션 연기를 모두 대역 없이 해냈다. 2020년 상반기, 스크린을 거침없이 타격하는 전쟁 액션 영화들이 연이어 개봉하며 2020년 극장가 장악을 예고 하고 있다.

▲톰 크루즈가 비행 조종사를 직접 연기 및 제작에 모두 참여 '탑건: 매버릭' 포스터(출처/(주)누리픽쳐스)

지칠 줄 모르는 흥행 열기와 함께 2020년 전쟁 액션블록버스터로 첫 시작을 알린 <미드웨이>는 전국 극장가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