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1-01-27 12:18 (수)

본문영역

서울시, 양재 R&D 혁신지구에 'AI산업 육성 앵커시설' '22년 개관...국제설계공모 당선작 공개
상태바
서울시, 양재 R&D 혁신지구에 'AI산업 육성 앵커시설' '22년 개관...국제설계공모 당선작 공개
  • 고수영 기자
  • 승인 2020.01.28 0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 인공지능(AI) 산업을 집약적으로 육성하기 위한 앵커시설 27일(월) 국제설계공모 당선작 '메가 플로어(Mega Floor)' 내부투시도 에스티피엠제이 건축사사무소 임미정 (출처/서울시)

서울시는 양재 R&D 혁신지구 내 품질시험소 별관 부지(現 택시미터기 검사장 *대지면적 5,098.7㎡)에 인공지능(AI) 산업을 집약적으로 육성하기 위한 앵커시설이 연면적 10,220㎡(지하1층~지상7층) 규모로 들어서며 '22년 개관 목표라고 밝혔다.

새롭게 들어서는 앵커시설은 AI 분야 스타트업 기업의 육성(인큐베이팅)과 교육은 물론이고, 양재 일대의 AI 연구소, 기업과의 협업이 이뤄지는 AI 기업 육성‧연구 핵심 지원시설이다. 관련 스타트업과 연구자 약 410명 이상이 입주 예정이다.
기존 품질시험소 별관 건물(1098.2㎡)은 리모델링해 교육, 세미나, 휴게 공간으로 활용된다. 

서울시는 AI 연구‧지원에 최적화된 공간을 창출하는 동시에, 정형화된 연구‧업무공간에서 벗어나 이용자들이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발산할 수 있도록 국제설계공모를 실시했다. 

조감도
▲ 인공지능(AI) 산업을 집약적으로 육성하기 위한 앵커시설 국제설계공모 당선작 '메가 플로어(Mega Floor)' 조감도 (출처/서울시)

서울시는 27일(월) 국제설계공모 당선작 <메가 플로어(Mega Floor)>(에스티피엠제이 건축사사무소 임미정)를 최종 선정, 발표했다. 당선팀에게는 계획‧중간 및 실시설계 계약 우선협상권이 주어진다. 
국제설계공모(‘19.12.02.~’20.01.22.)에는 국내‧외 총 46작품(국내 40, 해외6(터키2, 미국1, 벨기에1, 스페인1, 독일1))이 최종 참가했다. 

당선작 <메가 플로어(Mega Floor)>는 ‘시너지를 생성하는 공유 오피스’라는 콘셉트로 다양한 유형의 공유 연구 공간을 제시했다. 

1, 2층은 AI 관련 기업‧연구소를 위한 열린공간이 될 수 있도록 오픈라운지, 메이커 스페이스&쇼룸, 경영컨설팅 및 카페 등을 배치, 일대의 다양하고 많은 사람들이 자유롭게 이용하도록 했다. 

입주 연구자들이 근무하는 3~7층에는 매 층마다 회의실 협업공간과 휴게공간, 오픈키친을 배치한다. 업무를 집중할 수 있는 공간과 자유로운 생각을 나누는 교류‧협업 공간을 함께 두어 기존의 업무 공간을 탈피한 새로운 R&D 공간의 비전을 제시했다는 평이다. 

배치도
▲ 앵커시설 국제설계공모 당선작 '메가 플로어(Mega Floor)' 배치도 (출처/서울시)

양재천, 우면산 등 주변의 빼어난 자연환경을 건물 내부로 적극적으로 흡수할 수 있도록 한 점도 눈에 띈다. 매 층마다 다양한 외부공간을 만들고, 건물 사방 어디서든 외부를 볼 수 있도록 막힌 벽 대신 시원한 유리벽 비중을 높였다. 이런 외부공간은 건물 밖에서도 보일 수 있도록 매스를 계획, 자연과 건물이 어우러져 주변 경관을 한층 업그레이드 할 것으로 기대된다. 

심사는 향후 인공지능(AI) R&D 공간의 새로운 유형 제시, 코워킹 공간을 선도할 수 있는 창의적인 공간제시, 주변환경을 적극적으로 이용한 배치 및 공간 활용 등에 주안점을 두고 이뤄졌다. 

서울시는 오는 11월까지 기본‧실시설계를 완료하고 12월 착공해 '22년 11월 준공한다는 목표다.

또한 이번 공모는 참가 접수부터 작품 제출~최종 심사까지 전 과정은 종이 없는 ‘디지털 공모’로 진행됐다. 최종심사는 ‘디지털 심사장’에서 참가자 모두가 지켜보는 가운데 공개 심사로 진행됐다. 심사과정은 현장 방청이 가능했고, 유튜브로 실시간 생중계 돼 많은 건축가들이 직‧간접적으로 심사과정과 심사위원들 간 토론을 지켜봤다. 

한편 경남도교육청의 ‘경남형 미래교육’에 국내 AI 기업들도 큰 관심을 나타냈다.

경남도교육청은 15일 서울 마포구 서울창업허브 10층 대강당에서 '미래교육 테마파크, AI 전문가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사)한국인공지능협회가 후원한 이날 행사는 미래 교육의 사회적 요구와 변화를 만드는 가장 중요한 요소인 데이터와 AI에 대한 교육적 고찰 필요성에 따라 마련했으며, 국내 데이터 및 AI 분야 전문가와 관련 스타트업 기업 100여 곳이 참가했다. 

경남교육청은 미래교육테마파크 건립 사업을 통해 미래 교육 체제로의 전환을 주도하고, 선제적인 미래 인재 양성을 추진하고 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