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0-07-13 17:16 (월)

본문영역

다양한 문화유산과 미래유산 발굴해 도시재생사업과 관광자원으로 활용
상태바
다양한 문화유산과 미래유산 발굴해 도시재생사업과 관광자원으로 활용
  • 백석원 기자
  • 승인 2020.02.11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전북 정읍시는 지난 10일 '원도심 역사문화 미래유산발굴 용역' 최종 보고회를 가졌다.(출처 / 정읍시청)

전북 정읍시가 원도심에 흩어져 있는 다양한 문화유산과 미래유산을 조사·발굴해 체계적으로 보존·관리하고 도시재생사업 자료로 활용하기 위해 지난 10일 '원도심 역사문화 미래유산발굴 용역' 최종 보고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는 유진섭 시장을 비롯한 시 관계 공무원과 정읍문화원 원장, 향토사학자, 근대건축 전문가 등이 참석했다. 이들은 도시재생활성화계획에 근거해 지난해 4월부터 10개월간 발굴한 사항에 대한 설명을 듣고 보존방안 등을 함께 논의했다.

시에 따르면 이번 용역을 통해 원도심 내 산재한 1960년 이전 사용 승인된 근대건축물 중 약 30여 건에 대한 데이터베이스 구축하고, 이들 건축자산에 대한 가치평가와 함께 향후 체계적인 관리와 활용계획을 수립했다.

유진섭 시장은 "다양한 형태로 산재한 유산을 조사·발굴해 체계적으로 보존하는 것은 우리 시의 의무"라며 "이번에 발굴된 유산이 역사 교육의 장이 되고 도시재생사업과 관광자원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