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0-02-28 13:33 (금)

본문영역

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 2'와 '사랑의 불시착' 촬영지로 포천시 관광객 급증
상태바
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 2'와 '사랑의 불시착' 촬영지로 포천시 관광객 급증
  • 백지연 기자
  • 승인 2020.02.12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 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 2' 포스터 (출처/SBS)

경기도는 최근 인기리에 방영 중인 드라마 SBS '낭만닥터 김사부 2'와 tvN '사랑의 불시착' 2편이 모두 경기도 포천시에서 촬영된 것으로 알려지며 화제가 되고 있다고 전했다.

지난 8일 방송된 tvN '사랑의 불시착'에서 리정혁(현빈)과 윤세리(손예진)가 북한에서 만나기 전 스위스 시그리스빌 다리에서 인연이 있었다는 사실을 털어놓게 되는 장면은 시 영북면에 소재한 '한탄강 하늘다리'에서 촬영됐다.

또한 SBS '낭만닥터 김사부 2'는 시즌 1에 이어 주 배경인 '돌담병원'을 시 영북면 산정호수에 위치한 구 가족호텔의 외관을 배경으로 촬영했다.

현재 산정호수 가족호텔은 운영되지 않아 내부 출입이 불가하지만 극 중 김사부(한석규)가 되어 돌담병원을 배경으로 추억을 남기고자 하는 관광객은 점점 증가하고 있다.

특히 이번 시즌에서는 산정호수와 명성산의 수려한 경관이 자주 연출되어 영상미를 높였다.

시 관계자는 "연중 관광객이 가장 적은 겨울 비수기임에도 불구하고 드라마 촬영지를 찾아오는 관광객이 증가하면서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