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3-02-03 22:13 (금)

본문영역

[컬처TV] 그래프로 보는 중국 사망인구, 사망자가 한국 인구수 보다 많다 ( 2000 - 2019)
상태바
[컬처TV] 그래프로 보는 중국 사망인구, 사망자가 한국 인구수 보다 많다 ( 2000 - 2019)
  • 백지연 기자
  • 승인 2020.04.16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은 여러 민족이 한 나라를 이룬 다민족 국가로 다양한 장례 풍습이 있다. 그중에 대표적인 장례풍습은 고대에서부터 나무관에 시신을 안치하고 토장하는 문화이다.

중국은 예부터 토장문화를 쭉 이어오다, 갑자기 인구수가 폭증하면서 토장을 하면 국토가 잠식되고 장례비용 또한 많이 들어, 총리였던 마오쩌둥은 화장문화를 보급하기로 결정했다.

중국 통계청에 따르면 한국 인구수는 2000년부터 2019년까지 4700만~5200만 명 정도인데 중국은 매년 900만 명 정도가 사망한다. 중국의 사망자 총 누적수는 2004년 한국 인구 수인 4800만 명을 넘어서 계속 증가해 2019년에는 184,452,909 1억 8천4백4십만 명에 달한다.

 

영상편집: 디지털콘텐츠국

기사:  백지연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