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0-06-03 13:28 (수)

본문영역

'삼시세끼 어촌편5' 유해진, 돌아온 '참바다씨'에서 '마도로스유'로 존재만으로 에너지 선사... '힐링 충전 200%'
상태바
'삼시세끼 어촌편5' 유해진, 돌아온 '참바다씨'에서 '마도로스유'로 존재만으로 에너지 선사... '힐링 충전 200%'
  • 백지연 기자
  • 승인 2020.05.02 1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삼시세끼 어촌편5' 유해진 방송 캡처 (출처/tvN)

지난 1일 첫 방송된 tvN '삼시세끼 어촌편5'의 배우 유해진은 지난 2015년 '삼시세끼 어촌편 1, 2'에서 만재도의 겨울과 가을 바다를 함께 만끽하고, 2016년 '삼시세끼 고창편'을 통해 벼농사까지 섭렵한 후 5년 만에 섬으로 다시 돌아왔다.

특히 지난 시즌 동안 유해진과 차승원, 손호준은 보는 이들의 마음을 편안하게 만들어주는 가족 같은 케미로 큰 사랑을 받았던 바 있으며, 이번 시즌 역시 첫 방송부터 시청자들에게 힐링을 선사했다.

이날 유해진은 죽굴도 입성에 앞서 쉬는 기간 동안 배 면허를 취득했다는 사실을 알리며 제작진과 출연진을 놀래켰다. '참바다'라는 타이틀에 '마도로스 유'라는 새로운 타이틀을 더하며 능력과 매력을 한층 업그레이드해 앞으로 보여줄 활약이 기대된다.

이어 도착한 죽굴도의 아름다운 환경을 본 유해진은 진심으로 놀라워한 것은 물론 누구보다 섬 생활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특히 이전 시즌에서부터 인연이 없던 돔을 환상의 물고기라며 아련함을 내비쳐 과연 이번에는 돔 낚시에 성공할 수 있을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 가운데, 유해진과 차승원, 손호준은 자연스럽게 자신의 할 몫을 챙겨가며 빠르게 적응해 예전의 케미를 재현했다. 유해진은 삼시세끼의 공식 '통발러'답게 능숙하게 통발을 설치하고 손호준과 전복 채취에 나서며 풍성한 먹거리를 제공했다.

여기에 유해진은 아침 산책 마니아답게 이튿날 일찍 기상해 섬을 한 바퀴 돌며 죽굴도의 아름다운 풍광을 담아냈다. 한 바퀴에 11분밖에 안걸리는 작은 섬이지만 유해진은 섬 곳곳의 매력을 빠짐없이 보여주며 시청자들에게 힐링을 선사했다.

▲'삼시세끼 어촌편5' 유해진,차승원, 손호준 방송 캡처 (출처/tvN)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