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0-07-05 10:35 (일)

본문영역

[문화인의삶] 한지 편 ①
상태바
[문화인의삶] 한지 편 ①
  • 나름시스
  • 승인 2020.05.08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인의 삶은 예술가들이 보이는 화려한 모습과는 다르게 예술과 창작의 과정에서 겪게 되는 어려운 면들을 묘사하는 웹툰이다. 이를 통해 예술가들의 고민을 함께 공감하며 예술인에 대한 이해를 도울 뿐 아니라 예술 창작자들의 인고의 노력을 재조명하고자 한다.

우리의 정신을 그리려고 노력하는 한국 수묵화가는 우리의 정신을 담으려면 바탕이 중요하다는 것을 깨닫는다. 그림을 그릴 때마다 자꾸 번지고 거칠게 표현됨으로 인해 정교하고 섬세한 맑은 그림이 나오지 않아 목마름과 아쉬움을 느낀다. 그것은 수묵화가의 실력보다 종이에 문제가 있음을 발견한다. 조선시대에는 문화적으로 뛰어나 그려도 번지지 않고 천년이 가도 변하지 않는 보존력 좋은 종이를 만들었는데 요즘 종이는 일제강점기 때 변형된 일본식 제조 방법으로 만들어진 한지여서 그림이 자꾸 번짐을 알게 된다. 제대로 된 한지에 그려야 제대로 된 한국 수묵화를 그릴 수 있다고 생각하고 우리의 전통한지를 재현하기 위해 한지 장인들을 찾아다니고 원료인 닥나무에도 문제가 있다는 것을 알게 된다.

문화인의 삶 한지 편은 다음에 계속된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