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0-06-05 16:51 (금)

본문영역

의정부시, 신곡동 발곡근린공원 46년 만에 쾌적하고 안전한 공원으로 제공...토지보상금 현금 예치 완료
상태바
의정부시, 신곡동 발곡근린공원 46년 만에 쾌적하고 안전한 공원으로 제공...토지보상금 현금 예치 완료
  • 고성민 기자
  • 승인 2020.05.11 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의정부시 신곡동에 위치한 발곡근린공원 민간공원 특례사업 추진 (출처/의정부시)

의정부시 신곡동에 위치한 발곡근린공원이 직동·추동민간공원에 이어 세 번째 민간공원 특례사업으로 추진되어 46년 만에 시민들에게 쾌적하고 안전한 공원으로 제공될 계획이다.

신곡동 발곡근린공원은 1974년 도시계획시설 공원으로 결정되었으나 시 재정의 어려움으로 현재까지 미조성 되어 방치됨에 따라 쓰레기 무단투기, 불법 지장물, 불법 주정차 등 환경 저해 요인 발생으로 주변의 주택가로부터 많은 민원이 야기되고 있었다.

이에 의정부시는 발곡근린공원을 민간공원 특례사업으로 추진하기 위하여 작년 3월 제3자 공고를 실시해 5월에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한 후, 2020년 5월 1일 도시공원 및 도시계획위원회 심의 및 관련부서(환경) 협의를 통해 민간사업자인 발곡주식회사와 실시협약을 체결했다.

이후 민간사업자로부터 보상금의 4/5(149억 원)를 현금 예치 받아 사업시행자를 지정하여 오는 6월 30일 일몰제 전에 사업시행을 위한 실시계획인가가 가능해져 46,008㎡의 녹지공간을 지키고, 46년간 재산권 행사를 제약받은 토지주들에게 보상을 추진할 수 있게 되었다.

발곡근린공원 민간공원 특례사업은 총면적 65,101㎡중 70%인 46,008㎡는 시민들을 위한 공원으로 30%인 19,093㎡에는 비공원시설(공동주택) 650세대가 조성될 계획이다. 향후 조성될 공원은 공원 인접 주민들의 주차문제를 해소하기 위한 관리사무소 겸 주차건물(약84대 수용)뿐만 아니라, 전기 철탑의 지중화를 통해 공원주변의 유해 경관을 정화할 예정이다. 또한 공원 내 산책로 정비와 각종 초화류·관목류 식재, 보안등(CCTV) 설치 등을 통해 시민들에게 쾌적하고 안전한 공원을 제공할 계획이다.

안병용 의정부시장은 “5월 중으로 보상계획 열람공고를 실시하여 금년 내 보상 협의를 완료하고, 2021년 공원공사를 추진, 2023년 12월까지 공원을 준공할 것”이라며, “의정부시에 마지막 남은 미집행 대규모 공원시설을 시민에게 제공함으로써 더 푸르고 더 아름다운 The G&B 프로젝트 추진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