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0-10-25 15:32 (일)

본문영역

제65회 현충일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희생을 되새기는 감사와 추모의 엄숙한 시간
상태바
제65회 현충일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희생을 되새기는 감사와 추모의 엄숙한 시간
  • 고성민 기자
  • 승인 2020.06.06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상북도는 6월 6일 국립영천호국원에서 ‘제65회 현충일 추념식’을 거행하고 순국선열과 전몰장병의 희생에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그 희생을 되새기는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행사에는 이철우 도지사와 황인권 육군제2작전사령관, 장경식 경상북도의회 의장, 임종식 경상북도 교육감, 박건찬 경북경찰청장 등 기관단체장과 배선두 애국지사, 참전유공자, 국가유공자 유가족, 군인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추모했다.

오프닝 영상을 시작으로 10시 정각 참석자 모두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게 1분간 묵념을 드리는 것으로 추념식 본 행사를 시작해 국민의례, 헌화․분향, 추모헌시, 추념사와 추모공연, 현충의 노래 제창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이철우 도지사는 추념사를 통해 ″6.25전쟁 당시 낙동강 방어선 영천지구 전투는 남․북이 명운을 걸고 벌였던 역사적인 전투의 현장으로, 수세에 몰려 있던 전세를 반전시켜 인천상륙작전의 성공을 이끌어낸 구국의 성지였다.″면서 ″이번 코로나19의 세계적인 확산 속에서도 방역 모범국으로 인정받을 수 있었던 것은 지난날 조국을 위해 자신을 불살랐던 호국영령들의 숭고한 희생이 있었기에 가능했다″고 말했다.

▲
▲경상북도는 6월 6일 국립영천호국원에서 ‘제65회 현충일 추념식’을 거행했다.(출처/경상북도)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