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0-07-14 17:34 (화)

본문영역

프로스포츠 관중 제한적 입장 허용한다...코로나19 확산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관중 허용 규모 등 방역계획 수립
상태바
프로스포츠 관중 제한적 입장 허용한다...코로나19 확산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관중 허용 규모 등 방역계획 수립
  • 전동진 기자
  • 승인 2020.06.28 1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는 6월 28일(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의 ‘거리두기 단계별 기준 및 실행방안’ 발표에 따라 야구·축구 등 프로스포츠의 제한적 관중 입장이 허용된다고 밝혔다.

프로스포츠의 경우 현재 코로나19의 확산 방지를 위해 프로야구 5월 5일, 프로축구  5월 8일,  프로여자골프  5월 14일 등 개막 이후 계속 무관중 경기를 이어왔다.

문체부는 내주 방역 당국과 협의를 거쳐 관중 허용 규모와 경기 일시 등 세부계획을 확정하고, 프로스포츠 단체들과 함께 관중 입장에 따른 철저한 방역계획을 수립·점검하여 경기장에서 코로나19 확산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할 계획이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