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2-12-06 12:29 (화)

본문영역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시민을 위한 예술심리방역 '힘내요 대구, 모두의 힐링' 무료로 공연하는 시네마 음악여행, 버스킹 세계여행
상태바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시민을 위한 예술심리방역 '힘내요 대구, 모두의 힐링' 무료로 공연하는 시네마 음악여행, 버스킹 세계여행
  • 백석원 기자
  • 승인 2020.07.16 0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대구문화재단은 코로나19로 인해 지친 시민을 위한 예술심리방역 프로그램 <힘내요 대구, 모두의 힐링>을 오는 18일(토)부터 운영한다고 밝혔다. 대구의 대표 하천인 ‘신천’에서 진행되는 이번 공연은 8월 31일(월)까지 무대가 그리운 예술인, 생활동호인과 시민을 위한 행사다.

시민힐링프로젝트의 모든 프로그램은 무료이며,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으면 공연관람을 할 수 없다.

무더운 여름 총 45일 간 신천 5개교인 경대교, 도청교, 대봉교, 수성교, 중동교에서 문화바캉스를 목표로 하는 도심 속 공연이다.

시민힐링프로젝트는 크게 3가지로 구성된다. 5개의 지정교에서 매일 운영되는 <음악이 흐르는 신천>, 주말 저녁을 책임질 <힐링버스킹>, 특별 프로그램으로 운영되는 <해설이 있는 시네마 음악여행> 으로 다채로운 공연을 선보인다.

먼저, <음악이 흐르는 신천>은 경대교, 도청교, 대봉교, 수성교, 중동교별 각 200M 거리의 구간에서 6시~9시, 11시~14시, 18시~21시에 하루에 총3회의 힐링음원을 송출한다.

또한 <해설이 있는 시네마 음악여행>은 18일(토)에는 퓨전 앙상블 ‘김주권 카바레트’의 공연이, 19일(일)에는 퓨전 클래식 ‘비아트리오’의 해설과 공연이 마련되어 있다.

끝으로 7월 18일(토)부터 8월 30일(일)까지 매주 주말 오후7시 대봉교와 도청교 일원에서 전문예술단체와 생활문화동호인들의 정기공연 <음악으로 떠나는 버스킹 세계여행>이 진행된다.

(재)대구문화재단 이승익 대표이사는 “지역사회에 코로나19로 인한 심리적 불안감은 여전히 지속되고 있다. 이번 <힘내요 대구, 모두의 힐링>을 통해 대구시민 모두가 문화예술로 심리방역을 하고, 불안감이 완화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힘내요 대구, 모두의 힐링 해설이 있는 시네마 음악회 홍보물2
▲힘내요 대구, 모두의 힐링 해설이 있는 시네마 음악회 홍보물(출처/대구시)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