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0-08-04 10:48 (화)

본문영역

화성·오산·파주 150만 사용자 경기도 공공배달앱 시범지역으로 선정
상태바
화성·오산·파주 150만 사용자 경기도 공공배달앱 시범지역으로 선정
  • 전동진 기자
  • 승인 2020.07.22 1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리아경기도주식회사가 소상공인의 권익 보호와 도민의 생활 편의 증진을 위해 추진하는 ‘(가칭)공공배달앱 구축사업’ 서비스의 시범지역을 화성시, 오산시, 파주시 3곳으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향후 서비스 확대가 원활히 될 수 있도록 당초 1개에서 3개 지역으로 확대 운영하는 것으로 변경했다.

경기도 내 전 지역의 서비스를 운영하기 앞서 초기 공공배달앱의 UI, 결제를 테스트하고, 소상공인과 이용자의 피드백을 반영해 완성도 높은 공공배달앱을 선보이기 위해 시범운영을 실시한다.

8월 초 컨소시엄사업자 등 성공적인 공공배달앱 추진을 위해 선정된 시범지역은 다자간 업무협약을 체결할 계획이다. 컨소시엄 구성과 시범지역 선정을 모두 마친 경기도 공공배달앱은 오는 10월 내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다.  

이석훈 경기도주식회사 대표는 “경기도 공공배달앱 시범지역에 지원해주신 지자체에 감사드리고, 시범지역 내 안정적 서비스 운영 경험을 통해 완성도 높은 공공배달앱이 경기도 전 지역으로 확산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상인과 소비자의 적극적인 참여를 이끌어 지역경제 선순환 도모할 것”이라고 밝혔으며, 곽상욱 오산시장은 “시범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해 타시군의 롤 모델이 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전했다.

▲경기도청 전경 (출처=경기도)
▲코리아경기도주식회사가 소상공인의 권익 보호와 도민의 생활 편의 증진을 위해 추진하는 ‘(가칭)공공배달앱 구축사업’ 서비스의 시범지역을 화성시, 오산시, 파주시 3곳으로 선정했다. 사진은 경기도청 전경 (출처=경기도)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