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0-10-21 14:21 (수)

본문영역

부산시, 추석 연휴 공공문화체육시설의 제한적 운영과 온라인 문화예술체험 기회 제공으로 시민의 문화향유권 보장
상태바
부산시, 추석 연휴 공공문화체육시설의 제한적 운영과 온라인 문화예술체험 기회 제공으로 시민의 문화향유권 보장
  • 고성민 기자
  • 승인 2020.09.30 12: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현대미술관(출처/부산현대미술관 홈페이지)

부산시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사태 속 민족 고유의 명절인 추석을 맞아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핵심방역 조치를 유지하는 가운데, ‘공공문화체육시설의 제한적 운영’과 ‘온라인 문화예술체험 기회 제공’으로 시민들의 문화향유권을 적극 보장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부산시는 추석 연휴 기간 중 시립박물관, 시립미술관, 현대미술관, 시민회관, 영화의 전당, 문화회관, 영화체험박물관, 공공체육시설 등 98개 공공문화체육시설을 개방하여 운영한다. 단, 온라인 사전예약제를 통해 이용 인원을 평상시의 1/2 수준으로 제한하며, 발열 체크, 마스크 착용, 2m 이상 거리두기 등의 방역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한다. 또한 민속놀이 체험, 인형극 등의 각종 집합행사는 전면 취소하였다.

아울러, 「박물관·미술관 온라인 체험 투어」, 「2020 부산비엔날레 3D 전시 투어」, 「코로나19 속 슬기로운 예술생활(현대미술관)」, 「손대면 톡, 복천(복천박물관)」, 등 온라인 교육 프로그램을 마련해 시민들에게 비대면 문화예술 향유 기회도 제공한다.

변성완 부산시 권한대행은 “부산시의 이번 결정이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예년과 같은 명절을 보내지 못하는 시민들께 조금이나마 힘이 되었으면 좋겠다”라며, “올 추석 연휴만큼은 되도록 불필요한 이동을 자제해 주시고, 문화체육시설을 이용할 시에는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주시기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한편, 수요자 중심의 서비스인 부산문화다봄으로 부산시 내 모든 공연·전시·문화행사에 대한 정보를 볼 수 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