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0-10-25 15:32 (일)

본문영역

세종대왕을 만난 외국인들, "세종대왕 제례의식에 참여한 경험은 평생 잊지 못할 것" 구미주 SNS 기자단 한글날을 맞아 한국문화 체험
상태바
세종대왕을 만난 외국인들, "세종대왕 제례의식에 참여한 경험은 평생 잊지 못할 것" 구미주 SNS 기자단 한글날을 맞아 한국문화 체험
  • 권준현 기자
  • 승인 2020.10.08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관광공사는 한글날을 맞아 10월 6일 구미주 지역 국적을 가진 외국인 SNS 기자단을 대상으로 한글과 한국문화를 체험하는 행사를 가졌다. 사진은 한글날 연계 세종대왕 팸투어 현장 제례의식체험(출처/한국관광공사)

한국관광공사는 한글날을 맞아 10월 6일 구미주 지역 국적을 가진 외국인 SNS 기자단을 대상으로 한글과 한국문화를 체험하는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한국문화 체험 행사에는 국내에 거주하는 프랑스, 스페인, 이탈리아 등 SNS 기자단 총 19명이 참가해 경기도 여주 세종대왕릉(영릉)을 방문해 제사를 지내는 기신제 전통제례를 체험했다. 외국인 SNS 기자단은 전주이씨 영릉봉향회의 협조로 전통 제례복을 갖춰 입는 등 실제 행사와 최대한 흡사하게 체험을 진행했다. 또한 제례 후엔 천년고찰 신륵사와 도자기 마을에서 다도 및 전통 도자기 빚기 등 한국문화 체험의 시간을 가졌다.

이번 행사에 참여한 도미니카공화국의 멜리사 세데뇨(Melissa Cedeno)는 “한글날을 맞이해 한국인들이 존경하는 세종대왕 제례의식에 참여한 경험은 평생 잊지 못할 것이며, SNS를 통해 해외에 있는 친구들에게 생생하게 전달하겠다”고 행사 참가 소감을 전했다.

공사 김종숙 구미주팀장은 “글로벌 한류 영향력 확대로 한글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는 가운데 향후 세종학당재단과 공동으로 홍보하여 신규 방한시장을 개척하는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공사는 구미주 지역에서 역사문화 콘텐츠에 대한 관심이 높은 점을 활용, 신규 방한코스 개발의 일환으로 이번 행사를 기획했고, 향후 전문여행사 팸투어 등을 통해 코로나19 종식 이후 ‘한글과 세종대왕’ 브랜드의 파일럿 상품으로 출시할 계획이다.

▲한국관광공사는 한글날을 맞아 구미주 지역 국적을 가진 외국인 SNS 기자단을 대상으로 한글과 한국문화를 체험하는 행사를 가졌다. 사진은 한글날 연계 세종대왕 팸투어 현장 도자기 빚기(출처/한국관광공사)
▲한국관광공사는 한글날을 맞아 10월 6일 구미주 지역 국적을 가진 외국인 SNS 기자단을 대상으로 한글과 한국문화를 체험하는 행사를 가졌다. 사진은 한글날 연계 세종대왕 팸투어 현장 도자기 빚기 (출처/한국관광공사)
▲한국관광공사는 한글날을 맞아 10월 6일 구미주 지역 국적을 가진 외국인 SNS 기자단을 대상으로 한글과 한국문화를 체험하는 행사를 가졌다. 사진은 한글날 연계 세종대왕 팸투어 현장  단체 기념촬영(세종대왕릉)(출처/한국관광공사)<br>
▲한국관광공사는 한글날을 맞아 10월 6일 구미주 지역 국적을 가진 외국인 SNS 기자단을 대상으로 한글과 한국문화를 체험하는 행사를 가졌다. 사진은 한글날 연계 세종대왕 팸투어 현장 단체 기념촬영(세종대왕릉)(출처/한국관광공사)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