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3-01-27 18:44 (금)

본문영역

기본 방역수행과 수칙을 지키면 공연, 전시장이 안전한 장소라는 캠페인을 진행
상태바
기본 방역수행과 수칙을 지키면 공연, 전시장이 안전한 장소라는 캠페인을 진행
  • 백석원 기자
  • 승인 2020.10.19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문화예술회관은 코로나극복 기본수칙 준수와 함께 공연장 전체좌석 개방을 위한 노력을 전개하며 관객실천방안 캠페인을 진행한다.(출처/대구시)

대구문화예술회관은 마스크를 쓰고, 대화하지 않으며 체온측정을 하고 마스크를 쓰는 등 기본 방역수행과 수칙을 지키면 관객에게 공연장과 전시장은 오히려 안전한 장소라는 인식을 심어주고자 캠페인을 진행한다.

그동안 코로나19 장기화로 공연장과 문화예술인들은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당분간 이러한 상황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대구문화예술회관은 방역 기본수칙 준수가 공연 전시장을 다시 열 수 있는 원동력이자 최적의 백신임을 전달할 수 있는 슬로건이 적힌 홍보물을 통해 시민들에게 적극 홍보에 나섰다.

첫 번째 슬로건으로 “대화를 멈추면 공연은 계속됩니다” 문구를 앞세워 안전한 공연장 환경 조성을 위해 공연장 내에서는 마스크를 반드시 착용하고 대화를 하지 않으면 어려운 상황에서도 안전하게 공연장을 개방할 수 있다는 의미를 전달한다.

두 번째 “코로나 극복 관객 실천 방안” 슬로건으로 공연과 전시 관람시 대화는 하지 않고 마음으로 예술을 즐기고 감상하자는 힐링의 의미를 전달한다.

문화예술회관 공연 관계자는 “많은 관람객이 모이는 공연장의 특성상 전염병 상황에 취약할 수밖에 없는 공간이지만 마스크를 쓰고 대화하지 않는 기본수칙을 지키는 문화가 정착된다면 공연 및 전시 관람 시 위험성을 최대한 줄여 공연·전시장을 닫지 않고 지속적인 문화예술 활동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형국 대구문화예술회관장은 “1년에 가까운 시간 동안 지역은 물론 전국적으로 관객과 교감을 핵심으로 하는 공연 및 전시장에 혹독한 시련이 불어 닥쳐 예술가들에게 큰 위협을 안겼다”며, “전염병 때문에 예술과 함께하는 삶을 멈출 필요는 없다."라고 전했다.

▲코로나극복 관객실천방안 캠페인 이미지(출처/대구시)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