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2-12-06 12:29 (화)

본문영역

인생의 황혼기의 로맨스를 담아낸 연극 '늙은 부부이야기' 공연...감사의 마음을 담아 코로나19에 헌신한 용인시 자원봉사자 초대
상태바
인생의 황혼기의 로맨스를 담아낸 연극 '늙은 부부이야기' 공연...감사의 마음을 담아 코로나19에 헌신한 용인시 자원봉사자 초대
  • 백석원 기자
  • 승인 2020.10.29 11: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문화재단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주최 「방방곡곡 문화공감」 지원사업 선정작인 연극 <늙은 부부이야기> 공연을 오는 11월 10일 19시30분 용인시문예회관 처인홀에서 진행한다.

연극 <늙은 부부이야기>는 인생의 황혼기의 로맨스를 담아낸 작품이다. 극 중 등장인물인 ‘박동만’과 ‘이점순’은 배우자와 사별하고 홀로 지내다 옛 친분으로 다시 만나 사랑에 빠지게 된다. 2인극으로 구성된 <늙은 부부이야기>는 연극배우 김명곤과 차유경이 출연할 예정이며, 위성신 대표(극단 오늘)가 연출을 맡았다.

용인문화재단은 의미 있는 작품에 더욱 많은 관객들과 함께 하고자, 올해 코로나19 감염병으로 전 세계인이 힘든 시기에도 불구하고 용인시민을 위해 헌신한 관내 자원봉사자 200명에게 문화나눔을 실천하고자 감사의 마음을 담아 이 작품에 초대한다.

지난 11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가 1단계로 격하됨에 따라 용인문화재단에서 운영하는 모든 공연장을 재개관했다.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별로 기획공연의 좌석 축소 운영 및 좌석 간 거리 두기, 체온측정, 마스크 착용, 손 소독, 문진표 작성 등을 통해 관람객의 안전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연극 <늙은 부부이야기>는 전석 2만원이며, 용인시 및 용인문화재단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 10%, 가족패키지 3인 이상 20% 등의 할인혜택이 제공된다. 예매는 용인문화재단 홈페이지나 인터파크 티켓 홈페이지 또는 용인문화재단 CS센터에서 할 수 있다.

늙은부부이야기 포스터
▲연극 '늙은부부이야기' 포스터(출처/용인문화재단)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