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2-10-07 10:26 (금)

본문영역

관광기업 살리는 사업모델...대국민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뽑힌 우수 아이디어
상태바
관광기업 살리는 사업모델...대국민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뽑힌 우수 아이디어
  • 백지연 기자
  • 승인 2020.12.19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민국구석구석, 국립공원공단 사계절 풍경을 담은 힐링 한 컷(출처/한국관광공사 홈페이지)

관광기업이 장기화된 코로나를 극복하고, 새롭게 부상하는 관광트렌드를 반영해 소비자를 이끌 수 있는 유망한 사업모델은 무엇인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이하 공사)는 11월 25일부터 12월 6일까지 관광기업지원센터 입주 기업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관광기업 BM 발굴 대회’에서 최종 선정된 우수 관광 비즈니스모델 3건을 17일 발표했다. 이 모델들은 입주 기업들의 사업모델 발굴을 위해 지난 10월 21일부터 11월 17일까지 공사에서 실시한 대국민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뽑힌 17개 우수 아이디어들 중 심사단이 선정한 최종 3건의 모델이다.

선정된 3건의 우수 비즈니스모델은 다음과 같다.

첫째는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방문객의 이동 불편에 착안, 걷기엔 먼 관광지를 자전거택시로 데려다 주는 사업으로 ㈜부바커가 제시한 부산의 로컬가이드가 안내하는 자전거택시 ‘CONNECT AND BIKE-이동을 잇는 친환경 자전거택시(in Busan)’이다.  앱으로 자전거택시를 예약하면 로컬가이드가 예약시간에 맞춰 방문객을 자전거택시에 태우고, 이동시간에 따라 결제하는 방식이다. 친환경적일 뿐만 아니라 신규 일자리를 창출하고, 부산 내 교통 혼잡을 줄이는 데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둘째는 임퍼펙트의 ‘증강현실(AR) 셀프가이드 투어플랫폼’이다. 스마트폰 하나로 증강현실(AR)을 통해 여행지를 안내받고, 관광지 근처 식당, 카페, 숙박시설 등 상품 결제까지 가능하도록 구상했다. 코로나19로 비대면을 선호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1:1 맞춤화된 상품을 제공해 비대면 관광에 따른 불편을 최소화하는 데 중점을 뒀다.

셋째는 코스마일 코퍼레이션의 ‘국내여행키트 배송, 온라인 숙박서비스-집에서 홈(Home)캉스, 호텔에서 호(Ho)캉스, 당신을 위한 풀캉스’이다. 역시 비대면 서비스가 증가하는 추세를 반영한 모델로, 비대면 숙박서비스의 업그레이드판이라 볼 수 있다. 즉 고객이 원하는 대로 지역의 색을 담은 입욕제, 목욕용품 등을 집으로 배달받거나, 특정 숙박업소에서 볼 수 있는 풍경을 라이브로 송신해주는 등 취향에 따라 원하는 여행테마를 골라 집에서 온라인 숙박과 맞춤형 서비스를 즐길 수 있게 해준다.

한편 공사는 17일 이들 3개 수상 기업에 대한 우수기업상과 상금을 수여하는 시상식을 비대면 온라인으로 실시했다.

공사 안덕수 관광기업지원실장은 “2021년도 실제 사업화를 위한 컨설팅과 사업홍보·마케팅 지원을 통해 코로나 위기상황에서 입주기업들의 재도약을 도울 계획”이라 전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