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2-12-01 09:13 (목)

본문영역

'문화로 토닥토닥' 집에서 즐기는 연말 문화생활...‘제야의 종’ 온라인 타종행사 전 서울시향과 함께 하는 미라클(美樂Classic) 서울 등 다채로운 공연 영상 제공
상태바
'문화로 토닥토닥' 집에서 즐기는 연말 문화생활...‘제야의 종’ 온라인 타종행사 전 서울시향과 함께 하는 미라클(美樂Classic) 서울 등 다채로운 공연 영상 제공
  • 백석원 기자
  • 승인 2020.12.20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 문화명소를 배경으로 한 서울x음악여행 5편 서울시국악관현악단(출처/서울시)

연말모임은 물론 외출도 힘든 올해 연말연시, 코로나로 지친 시민들을 문화예술로 위로하는 ‘문화로 토닥토닥’ 연말 특집 프로그램과 함께 해보자.

 ‘문화로 토닥토닥’ 연말 특집 주요 프로그램은 시민 사연 받아 ‘찾아가는 공연’, ‘서울x음악여행’ 종합편, 국악·연극·거리예술 공연, 서울시향 ‘미라클(美樂Classic) 서울’, 세종문화회관 온라인 투어 ‘세종ON투어’ 등이다.

먼저, 지난 8월부터 260건의 사연이 접수되고 공연영상 누적 조회수가 60만이 넘는 등 시민들의 호응이 컸던 사연 받아 <찾아가는 공연>이 연말까지 계속된다. 힘든 시간을 보내는 수험생과 소상공인, 어르신의 사연을 받아 발라드부터 아이돌, 트로트까지 남녀노소가 즐길 수 있는 공연을 마련한다.

<찾아가는 공연>은 사회적 거리두기 격상에 따라 화상회의 플랫폼 줌(zoom)을 활용한 랜선 콘서트로 진행된다. 22일(화)에는 인기가수 박혜원, 황치열, MCND가 출연하며, 26일(토)에는 트로트 가수 나태주, 김경민, 남승민이 출연한다. 공연 영상은 유튜브에서 누구나 관람 가능하다.

여행도 공연 관람도 어려운 시민, 국내외 관광객을 위해 지난 10월부터 선보인 <서울x음악여행>의 하이라이트를 모은 종합편 영상도 25일(금) 공개한다. 서울시 문화명소에서 펼쳐지는 대중음악과 예술의 장르융합 공연으로 공연 관람과 여행의 기분을 함께 느껴보자.

<서울×음악여행>은 서울시 문화명소를 배경으로 국악(유태평양)×트로트(송가인), 무용(툇마루무용단, 저스트절크)×힙합(타이거JK, 치타), K-POP(TXT, 오마이걸)×국악(서울시국악관현악단) 등 예술과 대중음악이 함께 하는 공연 콘텐츠로 총 5편이 영상이 공개되어 100만 회가 넘는 조회수를 기록했다.

▲ ‘서대문형무소’ 곳곳에서 펼쳐진 이야기가 있는 클래식 공연 <서울시향과 함께 하는 미라클(美樂Classic) 서울>(출처/서울시)

12월 31일(목) 자정을 기다리며, 온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의미 있는 공연도 있다. <서울시향과 함께 하는 미라클(美樂Classic) 서울>은 민족의 고난을 극복하고 자유로운 미래를 열기 위해 노력한 선열들의 역사가 담긴 ‘서대문형무소’ 곳곳에서 펼쳐진 이야기가 있는 클래식 공연이다. 다사다난했던 한 해를 마무리하고 새해를 맞는 희망의 메시지를 담았다.

공연은 31일(목) ‘제야의 종’ 온라인 타종행사가 시작되기 전, ‘서울시향’과 ‘서울시’ 유튜브를 통해 처음으로 공개된다.

한편 서울시향은 지난 8일, 새롭게 녹음한 크리스마스 캐럴 8곡의 음원을 기증했다. 음원은 서울시향 유튜브를 통해 스트리밍 형식으로 들을 수 있고, 저작권위원회 공유마당에서 누구나 무료로 다운로드 할 수 있다.

공연장을 찾지 못하는 시민들을 위한 연말특집 공연들도 풍성하다.

‘남산예술센터’는 <장벽 없는 온라인극장>이라는 이름으로 12월 23일(수)~30일(수), ‘2020 시즌 프로그램’의 배리어프리 영상 총 4편을 서울문화재단 유튜브와 네이버tv를 통해 공개한다. 장애인, 비장애인 구분 없이 관객 모두가 고품격 연극을 관람할 수 있다.

‘서울돈화문국악당’은 힘들었던 한 해를 무사히 떠나보내는 의미를 담은 <송년 콘서트>를 유튜브, 네이버tv에서 생중계 한다. 28일(월)에는 무당이 굿할 때 부르는 노래 ‘무가’에 밴드음악을 결합한 ‘추다혜차지스’가 새해 평안을 기원하는 공연을 펼치고, 30일(수)에는 ‘악단광칠’이 굿 음악과 민요를 현대적으로 해석한 특별한 공연들을 선보인다.

서울 도심 곳곳에서 촬영한 거리예술 공연 영상 <거리예술 캬라반> 13편도 서울문화재단 유튜브에서 볼 수 있다.

현재 휴관 중인 ‘세종문화회관’도 그동안 유료로 진행하던 공연장 견학 프로그램 ‘세종투어’를 <세종ON투어> 영상으로 제작해 무료로 제공한다. 극장 로비를 관리하는 하우스매니저가 극장 구석구석을 안내하며 설명하는 영상으로 평소 보기 어려웠던 파이프오르간 내부 모습, VIP룸 등을 자세히 볼 수 있다. <세종ON투어>는 오는 21일(월)부터 약 한 달간 세종문화회관 유튜브에서 국문, 영문 2개 국어로 제공된다.

연말특집 비대면 프로그램은 서울문화포털에서도 확인할 수 있고, ‘문화로 토닥토닥’ 유튜브·네이버TV에서 다양한 공연 영상을 만날 수 있다.

유연식 서울시 문화본부장은 “계속되는 사회적 거리두기로 연말에도 집 안에서 시간을 보내야하는 시민들에게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기 위해 다양한 비대면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준비했다.”라며, “올해 연말은 안전하게 문화생활을 즐기며, 한 해를 마무리하고 희망찬 새해를 맞이하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