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1-01-26 17:44 (화)

본문영역

인천시, 여성 귀갓길 더 안전하게 밝히는 LED 도로명판, 건물번호판 설치...행안부 재난안전 특별교부세 선도사업 선정
상태바
인천시, 여성 귀갓길 더 안전하게 밝히는 LED 도로명판, 건물번호판 설치...행안부 재난안전 특별교부세 선도사업 선정
  • 고성민 기자
  • 승인 2021.01.12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와 인천경찰청이 협업하여 여성안심 귀갓길에 LED 도로명판과 건물번호판을 설치하는 ‘주소 안내시설을 활용한 셉테드’사업으로 조성된 조명형 도로명판(출처/인천광역시)

인천광역시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한 ‘2020년도 재난안전 특별교부세 선도사업’ 공모에 ‘주소 안내시설을 활용한 셉테드사업’이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2020년도 재난안전 특별교부세 선도사업’은 행정안전부에서 사업의 효과성이 높은 재난안전 사업을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공모·발굴하여 지자체 확산을 유도하는 사업으로 인천시는 작년 12월말 최종 선정되어 3억 원의 특별교부세를 지원받게 됐다.

‘주소 안내시설을 활용한 셉테드사업’은 인천시와 인천경찰청이 협업하여 여성안심 귀갓길에 LED 도로명판과 건물번호판을 설치하는 사업으로 인천경찰청의 ‘여성안심 귀갓길’사업과 연계 추진으로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전망한다.

‘여성안심 귀갓길’은 원룸 및 빌라 등 대학생 거주 지역, 여성1인가구 밀집지역, 여성 유동인구 밀집지역으로 범죄로부터 가장 취약한 지역이다. 이곳에 특교세 3억 원으로 LED 도로명판과 건물번호판을 설치하는 사업으로 야간에 보다 밝은 거리 조성과 조명형 주소안내시설의 탁월한 위치 식별 및 시인성으로 범죄를 예방할 수 있으며,  아름다운 도시미관 조성 및 원도심지역 설치로 주민의 호응이 클 것으로 기대된다.

정종후 인천시 토지정보과장은 “시민의 안전을 책임지는 두 기관이 협업하여 추진하는 사업으로 추진에 최선을 다하여 ‘시민은 안전합니다’라는 부제에 맞게 실제 시민이 안전을 체감할 수 있는 사업성과를 창출하겠다.”고 전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